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씨름의희열' 파이널 라운드 22일 창원 실내체육관 개최…110분 생방송

 
영예의 초대 태극장사 주인공은 누가 될까. 
 
KBS 2TV 예능프로그램 ‘태백에서 금강까지 - 씨름의 희열’(이하 ‘씨름의 희열’) 제작진은 13일 “대한씨름협회와 함께 주최하는 제1회 ‘태극장사결정전’이 오는 22일 오후 9시 15분부터 경상남도 창원시 실내체육관에서 열린다. 약 110분간 생방송으로 진행된다”고 밝혔다.
 
경량급 씨름의 최강자를 가리는 ‘태극장사결정전’은 4라운드 및 패자부활전을 통해 8강에 진출한 선수 8인의 토너먼트 승부로 진행되며, 최종 우승을 차지한 선수에게는 상금 1억 원이 주어진다.
 
특히 이번 ‘태극장사결정전’은 서울이 아닌 창원에서 개최돼 남다른 의미를 지닌다. 씨름을 지역 관광자원과 연계해 지역의 대표 문화자산으로 육성할 계획을 추진 중인 창원시는 이승삼, 이만기, 강호동 등 전설적 씨름스타들을 배출한 ‘씨름의 고장’ 마산에서 ‘씨름의 성지’ 창원으로 도약하고자 이번 대회를 적극 지원하고 있다.
 
직관 티켓은 오는 17일 오전 9시부터 창원시 5개 구청 문화위생과 및 온라인 예매사이트 인터파크를 통해 무료 배포될 예정이다.
 
한편 제작진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우한 폐렴) 확산 방지 및 출연자와 관객의 안전을 위해 신원확인 후 입장을 진행하는 등 검역 절차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경기장에 마스크 및 손세정제를 구비하고, 열 감지카메라 설치로 고체온자 입장금지, 유증상자 발생시에는 관계 의료기관에 연계할 방침이다. 상황 악화시에는 무관중으로 진행한다.
 
조연경 기자 cho.yeongyeo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