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집이 아니라 박물관" 제프 베이조스 1900억원 저택 구매

세계 최고 부자 중 한 명인 아마존 최고경영자(CEO) 제프 베이조스가 미국 로스엔젤레스(LA) 부동산 거래 역사상 가장 비싼 집을 소유하게 됐다. 
 
지난해 9월 미 워싱턴 한 행사에 참석한 제프 베조스 아마존 CEO. [AP=연합뉴스]

지난해 9월 미 워싱턴 한 행사에 참석한 제프 베조스 아마존 CEO. [AP=연합뉴스]

12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WSJ)은 제프 베이조스가 LA 부촌인 베버리힐스의 한 저택을 1억 6500만달러(약 1946억원)에 구매했다고 보도했다. 이는 LA 지역 주택 거래액으로는 최고가다.  
 
베이조스가 새로 구입한 집은 1930년대에 할리우드 거장이자 워너브러더스 전 사장 잭 워너가 살던 곳이다. 일명 '워너 저택(Warner Estate)'으로 불린다. 9에이커(약 3만6421㎥)의 부지에 9홀 골프 코스와 테니스장, 정원, 게스트하우스 여러 채를 갖추고 있다.  
 
내부는 고전적인 조지안 스타일로 꾸며져 있으며, 유명한 미국 예술가들의 그림이 집 곳곳에 새겨져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황제 나폴레옹이 한때 거닐었던 바닥도 떼다 붙여 놓았다.  
미국 로스앤젤레스(LA) 부촌 베버리힐스에 위치한 워너 저택(Warner Estate). 1930년에 워너브러더스 전 사장인 잭 워너를 위해 만들어졌다. 최근 아마존 CEO 제프 베이조스가 이 저택을 소유하게 됐다. [AD 홈페이지 캡처]

미국 로스앤젤레스(LA) 부촌 베버리힐스에 위치한 워너 저택(Warner Estate). 1930년에 워너브러더스 전 사장인 잭 워너를 위해 만들어졌다. 최근 아마존 CEO 제프 베이조스가 이 저택을 소유하게 됐다. [AD 홈페이지 캡처]

 
LA 지역 부동산 중개인 커트 래퍼포트는 이 집에 대해 "LA는 물론이고 전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저택 중 하나일 것"이라고 평가했다.  
 
또 다른 부동산 전문가 제프 하일랜드도 '베버리힐스의 전설적 저택들'이란 책에서 워너 저택을 두고 "규모나 장엄함, 순수한 화려함 면에서 이 집을 능가하는 곳은 전무후무하다"고 언급했다. "집이 아니라 박물관"이라는 찬사도 덧붙였다.  
 
베이조스 이전에 저택을 소유한 이는 미디어 업계의 거물로 꼽히는 데이비드 게펜이다. 게펜은 1990년대 이 집을 4750만 달러에 매입해 수리비로만 4500만 달러를 쏟아부었다. 게펜이 매입한 4750만 달러도 당시 LA 지역 부동산 매매가 중에 최고가였다.  
 
WSJ에 따르면 LA에서 2019년 초 이후로 판매된 집 중에 1억 달러를 넘는 집은 단 4채다. 그중 3개가 할리우드의 역사를 담은 건물이었다.  
 
WSJ는 "LA에서 1억 달러가 넘는 저택을 산 이들이 중요하게 본 건 '역사'였다"고 보도했다.  
 
신혜연 기자 shin.hyey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