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찰,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 윤화섭 안산시장 기소

윤화섭 안산시장. [사진 안산시]

윤화섭 안산시장. [사진 안산시]

2018년 6·13 지방선거를 앞두고 불법 선거자금을 받은 혐의로 수사를 받아온 윤화섭 안산시장이 재판에 넘겨졌다.
 
수원지검 안산지청은 13일 “윤화섭 시장을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재판에 회부했다”고 밝혔다.
 
윤 시장은 6·13 지방선거를 앞둔 2018년 4월 한 지지자로부터 500만원을 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윤 시장 측은 "혐의 내용은 고소인의 일방적인 주장으로 이미 수사단계에서 고소 내용 상당수가 허위로 밝혀진 상황"이라며 "재판 과정에서 나머지 부분에 대한 소명도 이뤄질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윤 시장에 대한 첫 재판은 다음 달 19일 수원지법 안산지원 형사4단독 이정형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다.
 
윤 시장이 정치자금법 위반죄로 벌금 100만원 이상의 형을 확정받으면 당선 무효가 된다.
 
정혜정 기자 jeong.hyejeo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