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속보]美민주 뉴햄프셔 경선은 샌더스가 승리···부티지지 2위

미국 대선 후보 선출을 위한 첫 프라이머리(예비선거)가 뉴햄프셔 주에서 실시된 11일(현지시간) 민주당의 대선 경선 유력주자인 버니 샌더스 상원의원이 맨체스터의 한 학교에 마련된 투표소에 도착해 지지자들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미국 대선 후보 선출을 위한 첫 프라이머리(예비선거)가 뉴햄프셔 주에서 실시된 11일(현지시간) 민주당의 대선 경선 유력주자인 버니 샌더스 상원의원이 맨체스터의 한 학교에 마련된 투표소에 도착해 지지자들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버니 샌더스 상원의원이 미국 민주당의 뉴햄프셔 프라이머리(예비선거)에서 승리했다. 
 
CNN방송은 샌더스 상원의원이 미국 대선 후보 선출을 위해 뉴햄프셔 주에서 11일(현지시간) 치러진 민주당 첫 프라이머리에서 1위를 차지했다고 보도했다. 
 
이날 오후 11시25분쯤 90% 개표한 결과 샌더스 상원의원은 26.0%를 얻었고 피트 부티지지 전 인디애나주 사우스벤드 시장은 24.4%로 그 뒤를 추격했다. 
 
에이미 클로버샤 상원의원은 19.8%로 3위에 올랐으며 엘리자베스 워런 상원의원은 9.3%로 4위에 그쳤다.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은 8.4%에 그쳐 5위로 추락했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