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서소문사진관]과이도 임시 대통령, 난장판 속에 테러당했다

후안 과이도 국회의장이 11일(현지시간) 베네수엘라 시몬 볼리바르 국제공항에 도착해 반대파 지지자에게 팔꿈치로 공격을 받고 있다. [ EPA=연합뉴스]

후안 과이도 국회의장이 11일(현지시간) 베네수엘라 시몬 볼리바르 국제공항에 도착해 반대파 지지자에게 팔꿈치로 공격을 받고 있다. [ EPA=연합뉴스]

 베네수엘라 '임시 대통령'으로 자처하는 야권 지도자 후안 과이도 국회의장이 11일(현지시간) 유럽과 미국 등 해외 순방을 마치고 시몬 볼리바르 국제공항으로 입국하다 반대파 지지자들의 공격을 받았다.
 
과이도 의장이 반대파 지지자로부터 테러당하고 있다. [EPA=연합뉴스]

과이도 의장이 반대파 지지자로부터 테러당하고 있다. [EPA=연합뉴스]

과이도 의장이 공항에 도착하자 그의 이름을 연호하는 야권 지지자들과 반대파인 니콜라스 마두로 대통령 지지자들이 뒤엉켜 혼란스러운 상황에서 마두로 대통령의 한 지지자가 팔꿈치로 과이도 의장의 얼굴을 가격했다.   
"더러운 배신자"라고 비난하는 일부 마두로 지지자들은 과이도 의장의 멱살을 잡아끌기도 했다.
 
과이도 의장이 반대파 지지자들에게 공격을 받고 있다. [EPA=연합뉴스]

과이도 의장이 반대파 지지자들에게 공격을 받고 있다. [EPA=연합뉴스]

반대파 지지자들이 과이도 의장의 멱살을 잡고 있다. [EPA=연합뉴스]

반대파 지지자들이 과이도 의장의 멱살을 잡고 있다. [EPA=연합뉴스]

과이도 의장은 이날 트위터에  "민주주의와 자유 회복을 위해 우리를 돕겠다는 자유 세계의 약속을 가지고 왔다"고 말했다.
그는 "새로운 순간이 시작된다"며 "후퇴는 허락되지 않으며 우리 모두 해야 할 일을 다 해야 한다"고 밝혔다.
 
공항을 빠져나온 과이도 의장이 볼리바르 광장에서 자신의 지지자들을 향해 환호하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공항을 빠져나온 과이도 의장이 볼리바르 광장에서 자신의 지지자들을 향해 환호하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반대파 지지자들에게 봉변을 당했지만 결연한 표정으로 과이도 의장이 지지자들을 향해 주먹을 내보이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반대파 지지자들에게 봉변을 당했지만 결연한 표정으로 과이도 의장이 지지자들을 향해 주먹을 내보이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한편 마두로 정권에 맞서는 과이도 의장은 당국의 출국 금지를 뚫고 지난달 해외 순방을 시작했다.
지난 19일 콜롬비아 보고타를 시작으로 영국, 벨기에, 스위스, 스페인, 캐나다 등을 거쳐 미국을 끝으로 3주간의 일정을 마치고 이날 귀국했다.
특히 미국에서는 의회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상·하 의원의 지지를 확인받았다. 더 많은 지원을 약속한 미국 정부는 이후 마두로 정권을 겨냥한 제재도 추가로 발표했다.

마두로 정권이 출국 금지를 어긴 과이도 의장을 체포할 수도 있다는 관측도 나왔지만 엉뚱하게도 반대파 지지자들에게 예상치 못한 봉변을 당했다.
 
오종택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