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갤럭시Z플립, 명품 '톰브라운' 입었다…가격은 300만원 안팎

삼성전자가 명품 브랜드 '톰브라운'과 손잡고 폴더블 폰 ‘갤럭시Z 플립'의 소장용 한정판을 11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갤럭시 언팩 2020'을 통해 공개했다. Z 플립과 스마트 시계 '갤럭시 워치 액티브2', 무선이어폰 '갤럭시 버즈 플러스'에 톰브라운의 시그니처인 3색 선 디자인이 입혀졌다. 최근 톰브라운은 소셜미디어 '인스타그램'에 삼성과 톰브라운 로고가 적힌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Z 플립 소개 나선 영국인도 톰브라운 입어 

이날 갤럭시Z 플립의 소개를 맡은 영국인 레베카 허스트는 아예 톰브라운의 흰색 줄무늬 패턴이 그려진 카디건을 입고 무대에 나섰다. 약 10분간 Z 플립의 기능을 설명했던 그는 "이제 세계적 디자이너 팀과 협업한 결과물을 소개하려 한다"며 톰브라운 에디션을 등장시켰다. 허스트는 삼성전자 영국법인 모바일 마케팅 총책임을 맡고 있다.  
갤럭시Z플립 톰브라운 에디션. [사진 삼성전자]

갤럭시Z플립 톰브라운 에디션. [사진 삼성전자]

갤럭시Z 플립의 톰브라운 에디션은 톰브라운 수트에서 영감을 받은 회색 색상을 바탕으로 한다. 폴더블 폰을 접었을 때는 톰브라운만의 '빨간색-흰색-파란색' 3색 패턴이 눈에 띄도록 디자인했다. 제품을 담는 케이스에도 삼색 패턴이 그려져 있다. 갤럭시 워치의 시계 줄(스트랩)에도 톰브라운만의 삼색 포인트가 더해졌다.
 
세계적 디자이너인 톰 브라운도 삼성 언팩에 영상 메시지를 보냈다. 톰 브라운은 "모바일 테크놀로지에서 항상 선두에 있는 개척자인 삼성과 협업할 기회를 얻게 돼 매우 기쁘다"고 밝혔다. 이어 "'갤럭시Z 플립 톰브라운 에디션'은 균형미·개성·심미성 등 모든 면에서 예술과 최신 기술을 최적으로 조합했으며, 단순히 IT 기기 아닌 패션 아이템으로 접근했다"고 덧붙였다. 
 
세계적 디자이너인 톰 브라운이 삼성에 축하 메시지를 보내고 있다.

세계적 디자이너인 톰 브라운이 삼성에 축하 메시지를 보내고 있다.

최승은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마케팅팀장(전무)은 “삼성전자의 최고 혁신 기술에 패션 명품 톰브라운의 예술적 디자인을 더해 사용자들에게 새로운 차원의 가치와 즐거움을 줄 것”이라며 “혁신적 폼팩터에 톰브라운의 절제된 디자인이 더해진 제품”이라고 말했다. 
 

가격은 300만원 안팎

갤럭시Z 플립 톰브라운 에디션은 한국·미국을 포함한 일부 국가에서 다음 달부터 판매에 들어간다. 오는 14일부터 당장 공식 판매를 시작하는 Z플립과 비교하면 약 한 달 정도 늦다. 가격은 일반적인 갤럭시Z플립(165만원) 대비 두 배 수준인 300만원 안팎에서 정해질 것으로 보인다. 
김영민 기자 bradkim@joongang.co.kr
 
갤럭시Z플립 톰브라운 에디션. [사진 삼성전자]

갤럭시Z플립 톰브라운 에디션. [사진 삼성전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