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머리채 잡고 수차례 뺨···또 10대 또래 폭행 영상, 경찰 확인중

10대 여학생이 폭행하는 영상이 SNS에 올라와 경찰이 진상을 확인하고 있다. [페이스북 ‘울산시 대신 전해드립니다’ 캡처]

10대 여학생이 폭행하는 영상이 SNS에 올라와 경찰이 진상을 확인하고 있다. [페이스북 ‘울산시 대신 전해드립니다’ 캡처]

10대 여학생이 또래 머리채를 잡고 뺨을 때리는 영상이 11일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올라와 경찰이 조사에 나섰다.  
 
이날 오전 페이스북 ‘울산시 대신 전해드립니다’ 계정에 동영상 하나가 올라왔다가 약 10시간만인 같은 날 오후 2시쯤 삭제됐다.
 
이 영상에는 10대로 추정되는 한 여자아이가 또래이거나 더 어려보이는 여자아이를 방 안 침대 벽 쪽에 밀어 넣고 머리채를 잡은 상태로 뺨을 수차례 때리는 장면이 담겨 있다.
 
영상에 따르면 피해자는 울면서 두 손을 모아 빌고 있지만 가해자는 욕설하고 폭행을 멈추지 않는다.
 
이 영상을 찍은 것은 또래 남자들로 추정된다. 이들은 폭행 장면을 보면서 웃는데, 이 소리도 영상에 담겼다.
 
영상을 올린 사람은 ‘공유를 부탁한다’는 제목으로 올렸고, 영상을 보고 분노하는 댓글 200개가량이 달렸었다. 그러나 영상과 페이스북 계정 글에는 출처나 폭행 장소가 어디인지, 언제 촬영한 것인지 등은 공개되지 않았다.
 
경찰은 영상의 진상을 확인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영상만으로는 장소나 시간 등을 특정할 수 없어 사실 확인까지 시간이 걸릴 것 같다”며 “학교전담경찰관(스쿨폴리스) 등을 동원해 지역 내에서 벌어진 일인지 등을 파악할 것이다”고 밝혔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