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일본서 하선 거부된 美크루즈, 태국 입항…2000여명 탑승

크루즈 웨스테르담호. [사진 위키피디아]

크루즈 웨스테르담호. [사진 위키피디아]

일본에서 하선을 거부당한 미국 대형 크루즈(유람선)가 태국에 입항한다. 이 유람선 내 확진자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10일(현지시간) CNN에 따르면 영국계 미국 크루즈 운항사인 홀랜드 아메리카 소유 크루즈선 ‘웨스테르담(MS Westerdam)’이 오는 13일 태국 동부 해안도시 램차방에 입항한다.
 
해당 선박엔 총 2000여 명의 승객이 탑승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선박은 당초 오는 15일 요코하마에서 운항 일정을 마칠 예정이었지만, 일본 정부에서 입항을 불허했다.
 
일본 요코하마엔 현재 총 3700여명이 탑승한 대형 크루즈 다이아몬드 프린세스호가 강제 정박 중이다. 다이아몬드 프린세스호에선 지금까지 총 135명의 신종코로나 확진자가 나왔다.
 
다이아몬드 프린세스호와 달리 확진자가 나오지 않은 웨스터덤호 승객들은 램차방에서 하선이 허가될 예정이다. 운항사인 홀랜드 아메리카 측은 승객들에게 100% 환불한다.
 
배재성 기자 hongdoy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