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서소문사진관]레드카펫부터 오스카 트로피까지···봉준호 감독의 화려한 하루

영화 '기생충'으로 9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돌비극장에서 열린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작품상을 비롯해 4관왕을 차지한 봉준호 감독의 하루는 화려했다.
 
9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돌비극장에서 열린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이 작품상을 비롯해 4관왕을 차지했다. 봉 감독이 오스카 트로피를 들어올리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9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돌비극장에서 열린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이 작품상을 비롯해 4관왕을 차지했다. 봉 감독이 오스카 트로피를 들어올리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작품상과 감독상, 각본상에 이어 국제영화상까지 총 4개의 오스카 트로피를 들어 올린 기생충은 이번 시상식에서 가장 많은 상을 받은 영화가 됐다. 한국 영화가 아카데미 상에 도전해 후보에 지명되고 수상을 한 것도 이번이 처음이다.
 
 
아카데미 작품상 후보에는 기생충을 포함해 '1917', '포드 V 페라리', '조조 래빗', '조커', '아이리시맨', '결혼이야기' 등 총 9편이 올랐다. 수상 예측 사이트 골드더비의 8일 집계에 따르면 '1917'이 16.46%, '기생충'이 15.09%로 접전을 벌일 것으로 예상했다.  
 
 
봉 감독이 관객석을 향해 인사하고 있다. [AP=연합뉴스]

봉 감독이 관객석을 향해 인사하고 있다. [AP=연합뉴스]

작품상 트로피는 봉 감독의 품에 안겼다. 봉 감독은 "오스카에서 허락한다면 이 트로피를 텍사스 전기톱으로 잘라서 오 등분 해 나누고 싶은 마음"이라며 재치있게 수상 소감을 전했다.
 
 
놀라움과 환희로 가득 찬 봉 감독의 하루를 사진으로 정리했다.
레드카펫에서 취재진에게 포즈를 취하고 있는 봉 감독. [로이터=연합뉴스]

레드카펫에서 취재진에게 포즈를 취하고 있는 봉 감독. [로이터=연합뉴스]

레드카펫에 선 기생충의 배우들과 봉 감독. [AFP=연합뉴스]

레드카펫에 선 기생충의 배우들과 봉 감독. [AFP=연합뉴스]

작품상이 호명되자 봉 감독이 배우 송강호와 기뻐하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작품상이 호명되자 봉 감독이 배우 송강호와 기뻐하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기생충의 배우들과 제작진이 시상식 무대에 올라 소감을 말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기생충의 배우들과 제작진이 시상식 무대에 올라 소감을 말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봉 감독이 제작자인 곽신애 바른손 E&A 대표와 트로피를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EPA=연합뉴스]

봉 감독이 제작자인 곽신애 바른손 E&A 대표와 트로피를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EPA=연합뉴스]

배우 페넬로페 크루즈와 봉 감독이 무대 뒤에서 대기하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배우 페넬로페 크루즈와 봉 감독이 무대 뒤에서 대기하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봉 감독과 배우 박소담이 레드카펫에서 취재진을 바라보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봉 감독과 배우 박소담이 레드카펫에서 취재진을 바라보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배우 박소담, 봉 감독, 곽신애 대표, 배우 조여정(왼쪽부터)이 시상직장에서 트로피를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배우 박소담, 봉 감독, 곽신애 대표, 배우 조여정(왼쪽부터)이 시상직장에서 트로피를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봉 감독이 오스카 트로피를 바라보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봉 감독이 오스카 트로피를 바라보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기생충의 배우들과 제작진이 함께 시상식 무대에 올랐다. 이미경 CJ 부회장이 수상 소감을 말하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기생충의 배우들과 제작진이 함께 시상식 무대에 올랐다. 이미경 CJ 부회장이 수상 소감을 말하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기생충의 출연 배우들이 레드카펫에서 사진을 찍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기생충의 출연 배우들이 레드카펫에서 사진을 찍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각본상을 수상한 뒤 한진원 작가와 봉 감독. [AFP=연합뉴스]

각본상을 수상한 뒤 한진원 작가와 봉 감독. [AFP=연합뉴스]

브래드 피트로부터 축하를 받고 있는 봉 감독. [AP=연합뉴스]

브래드 피트로부터 축하를 받고 있는 봉 감독. [AP=연합뉴스]

기생충의 출연 배우들이 레드카펫에서 익살스러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기생충의 출연 배우들이 레드카펫에서 익살스러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레드카펫에 선 기생충의 배우들과 제작진. [AFP=연합뉴스]

레드카펫에 선 기생충의 배우들과 제작진. [AFP=연합뉴스]

장진영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