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신종 코로나 19번 환자 다녀간 송도 학교 9곳 휴업

6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우한 폐렴 19번 확진자가 방문한 인천 현대아울렛 송도점. [뉴시스]

6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우한 폐렴 19번 확진자가 방문한 인천 현대아울렛 송도점. [뉴시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19번째 확진자가 다녀간 것으로 파악된 인천시 연수구 송도동 내 학교들이 휴업한다. 인천시교육청은 코로나바이러스 예방을 위해 감염 확산이 우려되는 송도동 지역 유치원과 초·중·고교에 15일까지 휴업 명령을 내렸다고 밝혔다.
 
휴업 명령을 받은 학교는 확진자가 장시간 체류한 현대프리미엄 아울렛 송도점 인근에 있는 곳 중 학사일정이 끝나지 않은 곳이다. 해당 지역 내 다른 학교들은 이미 학사 일정이 끝나 대상에서 제외됐다.
 
시 교육청은 확진자가 지역을 다녀간 것으로 파악된 지난 1일을 기준으로 잠복기를 고려해 이번달 15일까지로 휴업 기간을 결정했다. 시 교육청 관계자는 6일 “감염을 막기 위한 선제적 예방차원에서 휴업 명령을 내렸다”며 “휴업 기간에도 유치원 방과 후 과정과 초등학교 돌봄 교실은 희망 학생이 다닐 수 있도록 정상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날 인천시는 신종코로나 19번 확진자에 대한 질병관리본부의 역학 조사결과, 그가 송도동에 있는 현대프리미엄아울렛 송도점을 방문한 것으로 파악됐다고 밝혔다. 인천시에 따르면 19번 환자는 1일 오후 4시26분부터 2시간가량 이 쇼핑몰을 방문했다.
 
시는 폐쇄회로(CC)TV 등으로 19번 환자의 동선 및 접촉자를 확인하고 있다. 현대아울렛은 6일 오후부터 임시 휴점하고 있다.
 
19번 환자는 한국인 남성으로 18~23일 콘퍼런스 참석을 위해 싱가포르를 방문했다. 귀국한 뒤 싱가포르에서 같이 식사한 말레이시아인의 확진 사실을 전달받고 관할 보건소에 연락해 4일부터 스스로 본인 집에서 나오지 않았다. 이후 확진 판정을 받고 서울의료원에서 격리 치료 중이다.
 
심석용 기자 shim.seokyo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