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오는 봄도 막는다...코로나 바이러스에 자치단체 축제 비상

지난해 경남 진해군항제를 하루 앞둔 3월 31일 진해구 여좌천변에 만개한 벚꽃을 보려는 상춘객들이 몰려들었다. 송봉근 기자

지난해 경남 진해군항제를 하루 앞둔 3월 31일 진해구 여좌천변에 만개한 벚꽃을 보려는 상춘객들이 몰려들었다. 송봉근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신종코로나)이 장기화할 것으로 예상하면서 봄 축제 등을 준비했던 전국 자치단체들이 긴장하고 있다. 3~5월에 각종 축제를 준비했던 자치단체들은 현재로써는 사태를 관망하고 있지만 장기화할 경우 연기나 취소하는 것도 검토하고 있다. 실제 2월에 축제나 행사를 계획했던 자치단체는 대부분 연기나 취소를 하고 있다.

2월 축제나 행사는 이미 줄줄이 취소·연기
3~4월 예정인 군항제 등 전국의 봄 축제도 비상

 
5일 전국 자치단체에 따르면 창원시는 해마다 4월 1일 시작해 10일까지 진해 군항제를 열었으나 올해는 4일 앞당겨 3월 27일 봄꽃 축제의 서막을 열 예정이다. 하지만 신종코로나 사태가 장기화해 축제에 영향을 미치지 않을까 노심초사하고 있다. 창원시 관계자는 “아직은 축제 연기나 취소를 검토하지 않고 있지만, 걱정이 큰 것이 사실이다”며 “아직 시간이 좀 더 남아 있으니 사태 추이를 보고 여러 가지 방안을 찾을 계획이다”고 말했다. 
 
오는 4월 17일부터 6월 7일까지 열리는 2020경남고성공룡세계엑스포와 올해 5월 2일 개막하는 진주 논개제를 계획하고 있는 고성군과 진주시도 비슷한 상황이다. 해당 자치단체 관계자는 “현재로썬 예정대로 행사를 치를 계획이지만 사태 추이는 계속해서 지켜보고 있다”고 말했다. 울주군은 오는 4월 3일부터 7일까지 5일간 개최 예정인 제5회 울주세계산악영화제를 연기 또는 취소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해당 영화제는 해외 인사를 포함해 다중이 참여하는 만큼 신종코로나 확산 우려가 있어서다.
 
2월에 축제나 행사를 계획했던 자치단체는 줄줄이 취소하거나 연기하고 있다. 충남도는 오는 7일 아산시청에서 열 예정이던 아산프로축구단 창단식을 취소한다고 5일 밝혔다. 이달 말 예정된  3·1절 기념 충남도지사기 역전경주대회도 취소했다. 500여명이 모일 것으로 예상하는 당진 정월대보름 행사(7일)도 올해 쉬어간다.
 
태안군도 8일 예정된 범군민 중앙대제(태안읍 경이정), 별주부 용왕제 및 달집태우기(남면 별주부마을), 옷점조개부르기제(고남면 고남4리) 등 대보름 행사들을 취소했다.
논산시는 19일부터 시작하려던 딸기 축제를 취소했다. 500년 역사를 자랑하는 당진 기지시줄다리기 축제 사전 문화행사(7일) 준비도 중단됐다. 충남도와 당진시는 신종코로나 확산세를 지켜보며 4월 본 축제 개최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다.
지난해 영덕대게축제 모습. 영덕군 강구항 해파랑 공원에서 관광객들이 대게 싣고 달리기 체험에 참여하고 있다. [뉴스1]

지난해 영덕대게축제 모습. 영덕군 강구항 해파랑 공원에서 관광객들이 대게 싣고 달리기 체험에 참여하고 있다. [뉴스1]

 
경북 영덕군은 오는 20일부터 나흘간 열 예정이었던 제23회 영덕대게 축제를 무기한 연기했다. 경북 영덕군에서 2월 하순에 개최 예정이던 ‘제56회 한국중등(U-15)축구연맹전’과 ‘2020 영덕 MBC꿈나무축구 겨울페스티벌’ 등 2개의 전국 규모 축구대회도 전격 취소됐다.
 
가장 직격탄을 맞은 건 제주다. 제주도는 신종코로나의 유입을 원천 차단하기 위해 다음 달까지 예정된 각종 행사를 전면 취소하거나 잠정 연기했다. 문화체육관광부 지정 축제이자 제주의 대표 축제인 제주들불축제(3월12~15일)는 연기를 검토하고 있다.
 
제주교향악단 정기연주회(7일), 기적의 도서관 2020 겨울독서캠프(7~8일), 우당도서관 개관 36주년 기념행사(15~16일), 칠십리 춘계 전국 유소년 축구연맹전(10~16일) 등은 취소됐다. 또 제11회 탐라배 전국 초등학교 야구대회(1~8일), 2020 제주평화기 전국태권도대회 및 제4회 태권도 품새대회(13~23일), 전국 우수 고교 윈터리그 야구대회(2월 중순), 도지사기 배드민턴대회(3월7~8일) 등은 잠정 연기했다.
 
위성욱·김방현 기자 w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