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클로젯', 하정우X김남길 케미 빛나는 캐릭터 영상 공개

'클로젯' 캐릭터 영상

'클로젯' 캐릭터 영상

배우 하정우, 김남길의 만남으로 기대감을 모으고 있는 영화 '클로젯'이 영화 속 둘의 빛나는 케미스트리가 돋보이는 캐릭터 영상을 공개했다.
 
오는 2월 5일 개봉을 확정한 영화 '클로젯(김광빈 감독)'은 이사한 새집에서 딸이 흔적도 없이 사라진 후, 딸을 찾아나선 아빠에게 사건의 비밀을 알고 있다는 의문의 남자가 찾아오며 벌어지는 미스터리한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미스터리 장르물에 첫 도전한 하정우는 사라진 딸의 흔적을 찾는 아빠 상원 역을 맡았다. 최근 드라마, 예능 프로그램 등을 통해 대세 행보를 걷고 있는 김남길은 사건의 비밀을 알고 있는 의문의 남자 경훈으로 분해 하정우와 함께 사라진 아이를 찾아 나선다.
 
공개된 캐릭터 영상에는 첫 미스터리에 도전한 하정우의 새로운 얼굴과 온도 차 심한 캐릭터를 능수능란하게 오가는 김남길의 열연이 고스란히 담겨 있다. 특히 하정우는 사고로 엄마를 잃고 자신과도 멀어져 버린 딸 이나와의 관계를 회복하기 위해 노력하는 아빠의 모습을 고스란히 표현해냈다. 딸을 어떻게 대해야 하는지조차 모르던 아빠에서 딸을 위해 모든 것을 내던지고 어디든 갈 수 있는 아빠로 변해가며 풍부한 감정 연기는 물론 보이지 않는 실체에 접근하며 긴장감 있게 극을 이끈다. 사건의 비밀을 아는 의문의 남자 경훈으로 분한 김남길은 첫 등장은 가벼워 보이지만 벽장의 비밀에 다가갈수록 10년 동안 비밀을 파헤쳐온 집요한 성격을 드러낸다. '죽은 자들의 공간'에 있는 이나를 다시 상원의 곁으로 데리고 오기 위해 의식을 행하는 장면은 캐릭터의 완성을 위해 김남길이 가장 신경을 쓴 장면 중 하나로 주문을 외우는 손과 팔의 모양과 보여지는 타투까지 신경 써 완성시켰다는 후문이다. 단 한 번만 이나를 볼 수 있게 도와달라는 상원의 간절한 바람이 이뤄질 수 있을지, 경훈은 그토록 원했던 사건의 비밀을 찾을 수 있을지 캐릭터에 숨결을 더한 두 배우의 열연이 이야기에 궁금증을 더한다.
 
'클로젯'은 오는 2월 5일 전국 극장에서 개봉한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