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하이트진로, 2020년 새해 첫 나눔봉사 활동 펼쳐

김인규 하이트진로 사장(오른쪽에서 첫번째)과 임직원들이 23일 서울역 인근 무료급식소 따스한 채움터에서 노숙인들에게 배식 나눔봉사 활동을 하고 있다. 하이트진로 제공

김인규 하이트진로 사장(오른쪽에서 첫번째)과 임직원들이 23일 서울역 인근 무료급식소 따스한 채움터에서 노숙인들에게 배식 나눔봉사 활동을 하고 있다. 하이트진로 제공

하이트진로는 설을 맞아 배식 봉사를 진행하고 사회복지기관에 설음식 후원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설 나눔봉사 활동은 가족과 함께 명절을 보내지 못하는 이웃들과 정성이 담긴 음식을 나누며 온정을 나누고자 마련됐다.
 
이날 김인규 하이트진로 대표를 비롯한 임직원 30여 명은 서울역 인근 무료급식소 ‘따스한 채움터’에서 노숙인들을 위한 떡국 배식 봉사를 펼쳤다. 또, 따뜻한 겨울을 날 수 있도록 겨울용 양말, 핫팩과 생수 등을 전달하며 새해 복도 함께 기원했다.
 
앞서 지난 21일에는 24개 사회복지기관에 만두와 가래떡 등 약 8500인분의 설 음식을 전달했다.
 
김인규 대표는 “2020년 새해 첫 봉사활동으로 지역사회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따뜻한 한끼를 선사할 수 있어서 기쁘다”며, “올해에는 임직원들이 사회공헌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다양한 활동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안민구 기자 an.mingu@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