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농협 마트 찾은 文대통령 내외, 직접 카트 밀며 대추·무 샀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가 설 명절을 앞둔 23일 오전 서울 서초구 양재동 농협 농수산물유통센터를 방문, 매장을 둘러보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가 설 명절을 앞둔 23일 오전 서울 서초구 양재동 농협 농수산물유통센터를 방문, 매장을 둘러보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가 설 명절을 앞둔 23일 서울 서초구 양재동 농협 농수산물유통센터를 찾아 물가를 점검하고 연휴에도 근무를 이어가는 직원들을 격려했다.  
 
문 대통령 내외는 이날 오전 9시 30분쯤 센터를 찾아 직원들과 인사하고 필요한 물건을 구입했다.
 
청와대 관계자는 “경자년 설을 맞아 대통령 내외가 많은 국민들이 찾는 농수산물유통센터를 방문한 것”이라며 “직접 농산물을 구매함으로써 장바구니 물가를 체감하고 또 국민들에게 우리 농산물 구매를 촉진하려는 의미가 있다”고 설명했다.  
 
문 대통령 내외는 이날 농부가 키운 먹거리를 소비자에게 직접 전달하는 '파머스투유(Farmers to U)' 판매장을 찾았다.  
 
이곳에서 문 대통령은 생산업체 대표와 대화를 나누기도 했다.  
 
문 대통령이 정부가 농촌 창업에 어떤 지원을 하면 좋겠느냐고 묻자 업체 대표는 안정적인 유통과 판로라고 답했다.  
 
문 대통령 내외는 이날 구입한 딸기, 대추, 알배추, 무 등을 농촌사랑상품권으로 계산했다.  
 
정혜정 기자 jeong.hyejeo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