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홍남기 “정부 주도 성장 전략 안 맞아…가보지 않은 길 가야”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8일 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20 기획재정부 간부 워크숍’에서 ‘한국 경제사회가 가야 할 6가지의 길’을 주제로 강연을 하고 있다. [사진 기획재정부]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8일 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20 기획재정부 간부 워크숍’에서 ‘한국 경제사회가 가야 할 6가지의 길’을 주제로 강연을 하고 있다. [사진 기획재정부]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앞으로는 변화와 혁신의 길, 가보지 않은 길, 규칙이 있고 예측 가능성이 있는 길을 가야 한다”고 밝혔다.
 
기재부에 따르면 홍 부총리는 18일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20년 기재부 간부 워크숍에서 ‘한국 경제사회가 가야 할 6가지의 길’ 강연을 통해 이같이 말했다.
 
그는 “모방·추격형, 불균형, 정부주도 성장전략은 현시점에서 맞지 않는다”며 “압축 성장을 이뤄낸 과거의 전략은 더는 맞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또 국민과 소통하며 함께 가야 한다는 점도 강조했다.
 
홍 부총리는 또 “경제 반등과 구조개혁 가속화를 위해 제시된 정책 제언과 아이디어 중 채택 가능한 것들을 구체화해 적극 실현해 달라”며 “실국 간·상하 간 칸막이 해소에 유념하고, 조직 생산성과 효율성을 높여줄 것”을 주문했다.  
 
이날 워크숍은 홍 부총리를 비롯해 김용범 1차관, 구윤철 2차관과 팀장급 이상 간부 1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제 반등의 의지를 다지고 성과를 높이기 위해 열렸다. 또 경제 반등과 부처 간 협업을 뒷받침하기 위해 태스크포스(TF)를 활성화하는 등 정책 수요에 맞춘 탄력적인 조직운영과 지식 자산화, 대내외 소통 강화 등이 요구된다고 제시됐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