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설 100배 즐기기] 실속과 정성 듬뿍 담은 선물세트로 풍요로운 명절 보내세요

홈플러스의 선물세트는 1만원 이하부터 10만원 이상까지 다양한 가격대로 선택의 폭이 넓다. 특히 올해는 농수산물 세트를 늘리고 가격할인 등 프로모션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사진 홈플러스]

홈플러스의 선물세트는 1만원 이하부터 10만원 이상까지 다양한 가격대로 선택의 폭이 넓다. 특히 올해는 농수산물 세트를 늘리고 가격할인 등 프로모션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사진 홈플러스]

설 명절을 앞두고 홈플러스가 실속을 높인 다양한 선물세트를 선보였다. 홈플러스는 지난 9일부터 전국 점포와 온라인몰에서 설 선물세트 판매를 시작했다. 설 다음 날인 26일까지 진행하는 이번 행사에서 홈플러스는 총 3000여 종 상품을 선보인다.
 

홈플러스
26일까지 3000여 종 상품 판매
1+1 등 추가 증정, 최대 30% 할인
온라인몰 주문 시 당일 배송도

홈플러스의 선물세트는 1만원 이하부터 10만원 이상까지 다양한 가격대로 마련돼 선택의 폭이 넓다. 특히 김영란법(부정청탁금지법) 선물가액인 5만원 이상 10만원 이하 농수축산물 세트 구색을 지난해 설 대비 7% 늘리고 1+1 및 가격할인 등 프로모션도 강화했다.
 
특별 혜택도 마련해 13대 카드 결제 고객 및 마이홈플러스 멤버십 회원에게는 최대 30%까지 할인 혜택을 제공하며 구매 금액에 따라 최대 50만원 상품권을 증정한다. 3만원 이상 구매 시에는 무료배송하며 온라인몰 주문 시에는 당일 배송도 받을 수 있다.
 
대표상품으로 정육은 명절 수요가 가장 많은 갈비와 제수용 정육으로 구성한 ‘농협안심한우 정육갈비혼합냉동세트(갈비찜용 0.9kg, 국거리 0.8kg, 불고기 0.8kg, 14만8000원)’를 비롯해 ‘LA식 꽃갈비 냉동세트(미국산, 1.4kg×2, 10만3200원)’ ‘전통양념소불고기냉동세트(미국산, 광양식 소불고기 1kg, 언양식 소불고기1kg, 7만원)’를 마련했다. 과일은 100% 비파괴 당도선별로 엄선한 ‘명품명선나주배 세트(7~10입, 5만9900원)’와 ‘명품명선 사과 세트(11~13입, 5만9000원)’를 선보였다.
 
수산에서는 산소포장 특허 기술로 선도를 높인 ‘건강을담은완도전복세트(7~9마리, 1kg, 9만9000원)’ ‘바다속그대로완도전복세트(10~13마리, 1kg, 4만9900원)’를 시중 대비 25% 저렴하게 마련했다. 최근 수요가 늘고 있는 건식에선 ‘잣품은고급견과세트(잣 25g×12, 땅콩 25g×12, 대추칩 10g×12, 마카다미아 25g×12, 호두 20g×12, 6만9900원)’를 5000세트 한정으로 저렴한 가격에 내놓았다.
 
두 가지 이상 품목을 혼합 구성해 실속을 높인 세트도 눈길을 끈다. ‘멸치 견과 혼합세트(볶음용 120g, 볶음조림용 110g, 아몬드 310g, 호두 210g, 국내산 보리새우 50g, 3만5900원)’는 최근 높은 시세인 멸치와 건강에 좋은 견과류를 함께 구성해 가성비를 높였다. ‘멸치 송화버섯 혼합세트(볶음용 250G, 볶음조림용 220g, 조림용 220g, 국물용멸치 220g, 횡성 송화건버섯 50g, 4만2900원)’ ‘동원 육포견과류세트(쇠고기 육포70g×4, 아몬드220g, 호두130g, 5만3900원)’ 등도 이종 혼합으로 가격 부담을 낮췄다.
 
그 밖에도 ‘농협안심한우 1+등급 등심 스페셜 냉장세트(1+등급 살치살 0.4kg, 스테이크용 등심 0.5kg, 구이용 등심 0.5kg×2, 31만9200원)’ ‘농협안심한우 1+등급 미식 스페셜 냉장세트(1등급 치마살 0.4kg, 업진살 0.4kg, 부채살 0.4kg, 안심 0.4kg, 22만8000원)’ ‘냉장 마블러스 프리미엄 세트(미국산 꽃갈비살 1.2kg, 살치살 1.2kg, 13만5200원)’ ‘봄에잡은 참굴비세트 1호(1.2kg, 10미, 20만원)’ ‘제주옥돔 세트(180g×6팩, 17만9000원)’ ‘명품 제주갈치세트(280g×6팩, 17만9000원)’ 등 10만원 이상 프리미엄 선물세트 75종도 준비했다.
 
가성비를 중시하는 고객을 위해 전체 상품의 87%가량인 2600여 종을 3만원 미만으로 준비하고 다양한 추가 증정행사를 마련한 것도 특징이다. 이 기간 ‘약사신협녹용홍삼진액(70ml×30포, 5만9000원)’ ‘동원 천지인 산삼배양근력(50g×24포, 3만7000원)’ ‘CJ 한뿌리 홍삼대보세트(3만7800원)’ ‘매일견과 플러스(100입, 4만9900원)’ 등 70개 품목은 1+1을 통해 반값 수준에 구매할 수 있다.
 
이창수 홈플러스 마케팅총괄이사는 “다양한 실속 상품은 물론 가심비를 충족시켜 줄 이색 선물세트를 마련했다”며 “풍요로운 설이 될 수 있도록 명절 기간 전 카테고리 생필품에 대해서도 행사를 전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중앙일보디자인=송덕순 기자 song.deokso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