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화, 윤규진과 1+1년 최대 5억원 FA 계약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가 14일 자유계약선수(FA) 윤규진(36)과 1+1년 최대 5억원(연봉 총액 4억원, 옵션 총액 1억원)에 계약했다. 
 
윤규진(왼쪽)과 정민철 한화 단장. [사진 한화 이글스]

윤규진(왼쪽)과 정민철 한화 단장. [사진 한화 이글스]

한화는 "윤규진은 계약 1년 차에 연봉 1억7000만원, 2년 차 계약이 실행될 경우 연봉 2억3000만원을 받는다"고 밝혔다.
 
오른손 불펜 투수 윤규진은 지난 2003년 2차 전체 13순위로 입단한 이후 한화에서만 선수 생활을 이어가고 있다. 통산 416경기에 출장해 810과 3분의 1이닝에 나서 42승 43패 37홀드 30세이브를 기록하고 있다. 지난 시즌에는 18경기에 출전해 2승 6패 평균자책점 5.89에 그쳤다.
 
윤규진은 "이제 팀 승리를 위해 집중하겠다"며 "야구 외적으로도 팀 전체에 긍정적인 영향을 주는 선수가 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박소영 기자 psy0914@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