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낙연, 종로 아파트 전세 계약…총선 출마 사실상 공식화

이낙연 국무총리. [뉴스1]

이낙연 국무총리. [뉴스1]

이낙연 국무총리가 서울 종로구의 아파트 전세 계약을 체결한 것으로 확인됐다. 사실상 종로구 출마를 공식화한 셈이다.
 
13일 총리실 관계자 등에 따르면 이 총리는 최근 종로 소재 한 아파트 전세 계약을 체결했다.
 
정세균 후임 총리 후보자가 이날 국회 본회의 표결을 거쳐 임명되면 이 총리는 오는 14일자로 자연인 신분이 된다.  
 
이후 이 총리는 종로구 삼청동 총리공관에서 나와 서초구 잠원동 자택으로 거처를 옮긴다. 종로 아파트에는 다음달 초 입주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 총리는 더불어민주당 지도부 등과 논의해 구체적인 총선 역할을 정할 것으로 보인다. 일각에선 이 총리가 공동선대위원장을 맡을 가능성도 제기되고 있다.
 
한편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또한 종로 출마가 잠정 결론난 가운데 전·현직 총리이자 여야 유력 대선주자들의 빅매치가 예상돼 이번 총선의 최대 승부처가 될 것으로 보인다.
 
권혜림 기자 kwon.hyerim@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