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속보] 질본 "국내서 中 '원인불명 폐렴' 의심 환자 첫 발생"

질병관리본부는 중국에서 집단으로 발생한 원인불명 폐렴과 관련해 국내에서 관련 증상을 보인 환자(유증상자) 1명이 발생했다고 8일 밝혔다.
 
질병관리본부는 이날 “중국 우한시 방문이력(지난달 12월 13~17일)이 있으면서 폐렴 증상을 보이는 중국 국적의 여성 A씨(36)를 확인해 ‘조사대상 유증상자’로 분류했다”고 밝혔다.
 
이어 “격리 치료 및 검사를 실시 중”이라며 “상기 환자는 폐렴 진원지로 지목된 화난 해산물시장 방문이나 야생동물 접촉은 없었고 현재 상태는 양호하다”라고 밝혔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