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美지질조사국 "이란 핵발전소 인근서 규모 4.9 지진"

[사진 USGS 캡처]

[사진 USGS 캡처]

이란 남부에 위치한 원자력 발전소 인근에서 8일(현지시간) 규모 4.9의 지진이 발생했다.  
 
미국 지질조사국(USGS)에 따르면 지진은 이날 오전 5시 50분쯤 보라즈잔 남동쪽 10㎞ 지점에서 처음 발생했다. 규모는 4.9, 진원의 깊이는 10㎞다. 보라즈잔은 부셰르 원전에서 약 70㎞ 떨어진 곳이다.
 
뒤이어 오전 6시 49분쯤 첫 지진 발생 부근에서 두 번째 지진이 발생했다. 이번엔 보라즈잔에서 남남동쪽 17㎞ 떨어진 지점 지하 10㎞에서 발생했다.
 
이란 국영 IRNA통신은 부셰르 지역에서 진동이 느껴졌지만, 사상자는 없다고 보도했다.
 
한편 인공위성분석업체 ‘스트래티직 센티널’은 이날 트위터를 통해 “깊이와 진원지를 볼 때 자연적인 지진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