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2019 올해의 우수브랜드 대상 1위] 국내 첫 '배달 특화 카페'로 차별화

 
김성우 대표는 국내 처음으로 배달 전문 카페 프랜차이즈를 도입했다.

김성우 대표는 국내 처음으로 배달 전문 카페 프랜차이즈를 도입했다.

중독컴퍼니의 카페인중독이 2019 올해의 우수브랜드 대상 1위에서 프랜차이즈/카페 부문을 수상했다.

㈜중독컴퍼니

 
 카페인중독은 국내 카페 중 처음으로 배달 서비스를 도입한 ‘배달 전문 카페 프랜차이즈’다. 계절과 날씨에 구애받지 않고 고객의 니즈를 충족시킬 수 있는 차별화된 전략을 내세우고 있다.
 
 특히 전체 매출의 70%를 차지하는 배달 매출은 중독컴퍼니가 ‘배달 특화 브랜드’라는 것을 명확하게 보여준다. 대표 메뉴인 ‘생크림 와플’은 달거나 느끼하지 않고 인공 경화유를 첨가하지 않아 트랜스지방이 적다는 점이 특징이다. 또 떡볶이 등 사이드 메뉴를 추가해 분식과 카페 메뉴를 따로 주문하는 번거로움도 없앴다.
 
 김성우 중독컴퍼니 대표는 “국내 최초로 시작한 커피 배달 프랜차이즈인 만큼 초심을 잃지 않고 더욱 사랑받는 브랜드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