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비즈스토리] 주문부터 서빙까지 무인으로 진행···고품격 카페형 매장 ‘편리미엄’ 오픈

BBQ가 지난 6일 서울 송파구에 오픈한 헬리오시티점은 디지털 기술을 통해 편리함과 품격을 강조한 ‘편리미엄 매장’이다. [사진 BBQ]

BBQ가 지난 6일 서울 송파구에 오픈한 헬리오시티점은 디지털 기술을 통해 편리함과 품격을 강조한 ‘편리미엄 매장’이다. [사진 BBQ]

제너시스 BBQ가 지난 6일 치킨업계 최초로 고품격 카페형 매장을 오픈했다. 개성을 중시하며 편리함과 프리미엄을 함께 추구하는 소비 성향인  ‘편리미엄’을 적용한 매장으로, 새로운 트렌드의 확산을 기대한다.
 

BBQ

BBQ가 선보이는 편리미엄 카페는 손님의 식탁에 로봇이 치킨을 서빙해 주는 푸드봇, 자리에서 태블릿으로 주문할 수 있는 태블릿 오더, 셀프 주문시스템인 스마트 키오스크, 그랩앤고 등 디지털 서비스가 돋보인다. 가격과 품질 못지않게 편리함과 품격을 중시하는 고객 트렌드를 반영한 것이다.
 
‘건강하고 맛있는 치킨’ ‘치맥’ 등 치킨문화를 선도해온 BBQ는 혁신을 이어가고 있다. 최근 ‘세계 치킨 시리즈’ 1탄인 뱀파이어 치킨을 출시한 데 이어 우주를 여행하는 분위기를 연출한 편리미엄 카페를 개장함으로써 업계의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다.
 
서울 송파구에 위치한 BBQ 헬리오시티점은 132㎡(약 40평) 규모의 직영점으로, 주변에 약 1만 세대의 헬리오시티 아파트가 있어 종로본점에 이어 BBQ를 대표하는 또 하나의 시그니처  매장이 될 것으로 보인다.
 
BBQ 헬리오시티점은 인테리어와 서비스에서 4차 산업혁명시대에 걸맞은 외식 공간을 표방했다. ‘미래·우주·기계·인간’을 콘셉트로 지구를 넘어 범우주적인 발전을 담은 미래지향적 디자인으로, 기존 매장과 차별화했다. 또한 매장 내부를 만남·소통·식사 등 차별화된 공간으로 설계했고, 전등·테이블·주방 등을 유니크하게 꾸며 고객에게 볼거리와 친근감을 제공한다.
 
헬리오시티점에 들어서면 우주 공간을 방문한 듯한 느낌을 받는다. 전체 공간을 메탈 블랙(Metal Black)으로 표현했고, 실내 전등은 ‘라이트&라인(Light&Line)’ 콘셉트의 디자인을 적용했다.  
 
대규모 아파트 단지 내 상가에 위치한 헬리오시티점은 최첨단 디지털 IT설비를 갖춰 주문부터 서빙까지 무인으로 진행된다. 방문 고객은 매장 입구에 설치된 키오스크나 테이블의 태블릿 오더를 통해 따로 매장 직원을 대면하지 않고도 원하는 메뉴를 주문할 수 있다. 서빙 또한 직원 대신 푸드봇이 한다. 여기에 ‘그랩앤고(Grab&Go)’ 시스템을 통해 햄버거·샌드위치·요거트·컵수프·HMR제품 등도 손쉽게 구입할 수 있다.
 
헬리오시티점은 밀레니얼 세대를 겨냥한 만큼 BBQ의 시그니처 메뉴인 황금올리브치킨 이외에도 피자·샐러드·브런치 등 다양한 맛과 색다른 즐거움을 느낄 수 있도록 했다. 매장 곳곳에 설치된 8대의 DID 모니터를 통해 BBQ 브랜드 역사 및 제품 정보도 제공한다.  
 
 
중앙일보디자인=김재학 기자 kim.jaihak@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