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질서 지키자" 했지만 선동 앞장선 한국당 광화문 연사들



[앵커]



유례없는 이들의 국회 점거를 두고 자유한국당에 대한 비판도 나오고 있습니다. 지지자들의 출입을 돕고 시위를 유도했다는 겁니다.



이어서 임소라 기자입니다.



[기자]



서울 광화문광장의 '태극기 집회'가 고스란히 국회 안으로 옮겨왔습니다.



꽹과리, 부부젤라 소리까지 그대로였습니다.



[황교안/자유한국당 대표 : 여러분이 이겼습니다. 여러분 애쓰셨습니다. 감사합니다.]



광화문 광장의 연사들이 총출동했습니다.



[김문수/전 경기지사(유튜브 '김문수 TV') : 국회는 여러분 안방입니다. 불편하게 생각하지 마시고. 앞자리에 와서 편안하게 계시면 돼요.]



[주옥순/엄마부대 대표(유튜브 '김문수TV') : 문재인 앞잡이 문희상은 당장 처단해야 합니다.]



윤석열 검찰총장 협박 혐의로 구속돼 현재 보석으로 풀려나 있는 유튜버 김상진 씨까지 나타났습니다.



[박시연/자유한국당 중랑갑 당협위원장(유튜브 '김문수TV') : 자유한국당과 태극기와 십자가가 합쳐서 저 2대 악법을 막아내고.]



한국당은 질서 유지를 당부했지만, 지지자들은 인간 띠를 만들어 국회 본청을 에워쌌습니다.



일부 한국당 의원들은 이들의 행동을 치켜세웠습니다.



[박대출/자유한국당 의원(유튜브 '김문수TV') : (항의해서 문을 열었고) 본관 앞에서 많은 국민들이 자유의 행렬, 이 엄청난 자유의 행렬이 시작되었습니다.]



한국당 지도부는 규탄 집회에 참석하라고 앞서 당협위원장들에 공문을 내려보냈습니다.



민주당은 "대한민국 제1야당이 선택한 것은 의회정치가 아니라 정치 깡패와 다름없는 무법, 폭력"이었다고 비난했습니다.

JTBC 핫클릭

한국당, 다시 대규모 장외집회…여당 "정치 선동" 비판 '심재철 불참' 3당 원내대표 회동 무산…본회의도 불투명 패트 법안 결전의 날…여 "일괄 상정" vs 야 "필리버스터" 민주당-한국당, 서로 상대방 향해 "독재" 날선 비판 "개혁 알박기" 감정싸움…터져버린 '4+1 선거법안'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