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양보 안했다고…女운전자 뒤쫓아 욕설한 20대 징역형

[연합뉴스]

[연합뉴스]

 운전 중 양보해주지 않았다는 이유로 다른 차량 운전자를 위협한 20대 운전자가 징역형을 선고받았다.
 
대전지법 형사7단독 나상훈 판사는 협박 혐의로 기소된 A씨(26)에게 징역 6월에 집행유예 1년을 선고했다고 15일 밝혔다.
 
A씨는 지난 9월 23일 낮 12시 32분쯤 세종시 한 편도 2차로 도로를 운전 중 차로를 변경하려다 옆 차로 여성 운전자가 양보하지 않고 경적을 울리자 상대 차량을 뒤쫓으며 수차례 경적을 울리고 피해자를 향해 욕설했다.
 
나상훈 판사는 “(피고인이) 범행을 인정하며 반성하고 있으나, 죄질이 좋지 못하다”며 “유사한 범행을 저지른 사례도 있는 데다 여성 피해자에게 상당한 정신적 충격을 줬다”고 양형 이유를 설명했다.
 
추인영 기자 chu.inyou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