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7세 여아 태권도장 차량 의자에 끼여 손가락 절단

[연합뉴스]

[연합뉴스]

청주의 한 태권도 체육관 차 안에서 7세 아이의 손가락이 절단되는 사고가 났다. 
 
12일 상당경찰서에 따르면 지난달 12일 청주의 한 태권도 체육관 차량에서 A(7)양이 접이식 의자에 손가락이 끼었다. 
 
이 사고로 A양은 병원에서 3차례 수술을 받았으나 접합 여부는 불확실한 것으로 알려졌다.
 
A양의 부모는 경찰에 고소장을 내고 "사고 발생 직후 차량이 다른 아이들을 하차시키기 위해 먼저 학원을 들른 뒤 병원을 가느라 치료가 늦어졌다"고 주장했다. 
 
경찰은 학원 관계자 등을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