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광주 남구 제일풍경채 "분양가 900만원 대 예정"


광주광역시 남구에서 5년 전 분양가 수준의 아파트 공급이 예정돼 있다. 광주 남구 도시첨단 산업단지 내 들어서는 아파트로 분양가상한제 적용으로 900만원 대 합리적인 분양가가 책정될 예정이다. 여기에 도시첨단 산업단지 내 마지막 일반 분양 아파트다.
 
제일건설㈜은 광주광역시 남구 도시첨단 산업단지에서 '남구 도시첨단D2블럭 제일풍경채분양을 12월 중 나설 예정이다. 533가구 규모로 지하 1 ~ 지상 20 6개 동 전 가구가 수요자 선호도가 높은 84㎡로 조성된다.
 
이 단지는 공공택지 분양가상한제가 적용돼 주변시세 보다 20~30%이상 낮은 아파트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부동산 114자료에 따르면 올해 광주에서 공급된 아파트의 평균 분양가는 3.3㎡당 1388만원으로 지난해 평균분양가(3.3㎡당, 1030만원) 대비 34.76% 상승했다.
 
남구의 경우 올해 공급된 봉선주월 대라수 어썸브릿지 3.3㎡당 1450만원으로 분양을 나섰으며 조기에 분양을 완료했다. 이런 상황에서 900만원 대 아파트 공급이 예정되면서 실수요자들의 관심이 모이고 있는 것이다.
 
남구 도시첨단 D2블럭 제일풍경채는 에너지밸리 산업단지 내 들어서는 아파트로 산업입지 및 개발에 관한 법률2조 제8호에 따라 거주지 제한 없이 다른 지역에 거주하는 청약자들도 기타지역 1순위로 청약이 가능하다. 또한 도시첨단에 들어서는 마지막 일반분양 단지다.
 
단지가 들어서는 광주 에너지밸리는 전세계적으로 개발 기대감이 높은 에너지 신()사업의 국내 전진기지로 평가 받고 있다. 932000여㎡ 에너지밸리와 486000여㎡ 규모의 도시첨단국가산업단지로 규모 면에서도 눈길을 끈다.
 
도시첨단국가산업단지에는 이미 한국전기연구원과 LS산전, 한국기초과학지원연구원, 인셀㈜ 등의 입주가 확정됐으며, 중소형 신에너지 관련해 많은 기업들이 입주할 예정으로 향후 고용인원만 1만 여명에 달할 것으로 기대된다지난 11 6일에는 광주와 전남이 국내 최초로 에너지산업융합복합도시로 지정돼 4차 산업혁명을 이끌 에너지신산업 도시로 발돋움할 전망이다.
 
이 아파트는 단지 3면이 산, 공원, 호수 등 녹지공간에 둘러 쌓여 있다. 동측에는 방구산이 위치했으며, 남측과 서측에는 근린공원이 대규모 조성된다. 남서측 지석제 일대는 '힐링숲 조성 및 경관 증진사업'으로 선정돼 소나무숲 황토길, 호수길을 조성될 계획이다. 여기에 단지 내 동간거리를 최대 74m까지 확보했으며, 전체 면적의 33.14%가 조경시설로 꾸며진다.
 
교통환경도 좋다. 총 연장 88.6km의 광주-완도고속도로의 1단계 사업 구간인 광주-강진고속도로 교차로인 대촌IC 2024년 개통될 예정이다. 에너지밸리와 광산구 평동3차 산업단지를 잇는 남부지역 동·서간 연결도로 사업인 남구 에너지밸리~평동산단도로도 2023년 개통 될 예정으로 사통팔달 교통망을 갖출 예정이다. 여기에 대촌중앙초, 대촌중, 광주국제영어마을 등이 가깝다.

이정호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