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태리오징어순대집' 데이비드 맥기니스 "브레이크 댄스 좀 췄었다"

JTBC '이태리오징어순대집'

JTBC '이태리오징어순대집'

데이비드 맥기니스가 주방에서 댄스 실력을 공개한다.

 
9일 오후 11시에 방송될 JTBC '이태리 오징어순대집'에는 한식당 오픈 첫날의 모습이 그려진다. 세 사람의 우려와 달리 점심 장사부터 손님들이 삼삼오오 오기 시작해 주방 안은 전쟁터를 방불케 한다.  
 
떡갈비와 모둠전, 두 가지 음식을 담당한 데이비드는 알베르토 엄마에게 도움을 요청하며 정신없이 음식을 준비한다. 밀려드는 주문에 급기야 데이비드는 모둠전을 자체 '솔드 아웃'시키며 현실 도피마저 꿈꾼다.
 
한바탕 전쟁을 치르고 한숨 돌린 데이비드는 알베르토 엄마, 샘과 함께 저녁 장사 재료를 준비한다. 고된 노동에 지친 샘은 몸을 풀기 위해 마이클 잭슨의 문워크를 선보이며 때아닌 춤판을 벌인다. 한껏 흥이 오른 샘은 거기에 그치지 않고 브레이크 댄스까지 도전하며 넘치는 에너지를 분출한다.
 
옆에서 샘의 춤을 지켜본 데이비드는 갑자기 "나 브레이크 댄스 좀 췄었다"라며 정체불명의 춤을 선보이고, 샘은 "70년대 춤 같다"며 한방에 데이비드의 춤을 제지한다. 또 데이비드는 밀려드는 주문에 대처하기 위해 전 부치기 시뮬레이션까지 강행하며 모둠전과의 전쟁을 선포한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