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 문소리와 '방구석 1열' 출연 확정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

'파비안느에 관한 진실'을 들고 한국을 찾는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이 JTBC '방구석 1열' 출연을 확정했다.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은 다음주 '파비안느에 관한 진실'의 개봉을 기념해 서울 내한을 확정, '방구석 1열'의 스튜디오 직접 출연까지 결정했다.  
 
12일, 13일 이틀간 서울을 찾는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이 참여하는 ‘이동진의 라이브톡’과 ‘왓챠 씨네토크’ 그리고 세 번의 무대인사 일정이 예매 오픈과 동시에 피켓팅 전쟁을 일으키며 다시 한번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을 향한 관객들의 뜨거운 사랑이 입증됐다.  
 
이런 가운데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이 '방구석 1열'에도 출연을 확정하며 시청자들과 더 가깝게 만날 예정인 것. 작년 '어느 가족' 내한 시 미니 인터뷰로 '방구석 1열'에 출연한 데 이어 이번에는 정식으로 스튜디오를 찾아 녹화를 진행하게 된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은 '방구석 1열' 스튜디오를 찾은 첫 번째 해외 셀럽이다.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대표작이자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작 '어느 가족'과 심사위원상 수상작 '그렇게 아버지가 된다'가 '방구석 1열'을 통해 재개봉 되어 다양한 이야기가 진행될 예정으로 두 작품을 사랑한 영화 팬들의 이목이 집중될 전망이다. '방구석 1열'의 MC 장성규, 정재형, 장윤주 그리고 민규동 감독, 주성철 평론가가 패널로 참석해 영화에 대한 다양하고 심도 깊은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무엇보다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과 문소리의 만남이 성사되어 이목이 집중된다. 평소 존경하는 감독으로 이창동 감독을 손꼽아온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과 이창동 감독의 작품 '박하사탕', '오아시스'에 출연해 한국 영화계에 신선한 충격을 준 문소리가 만나 어떤 이야기를 펼칠지 기대를 모은다.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이 출연하는 '방구석 1열'은 22일 오전 10시 40분에 방송된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