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경제 브리핑] GS 편의점·수퍼·랄라블라 통합 운영키로

GS리테일은 오프라인 사업 부분을 총괄하는 조직을 신설하고 온·오프라인 간 시너지를 통한 신성장 동력 확보에 나선다고 4일 발표했다. 편의점 GS25와 GS더프레시(구 GS수퍼마켓), 랄라블라 등 오프라인 3개 사업부를 총괄하는 플랫폼 비즈니스 유닛을 신설하는 게 핵심이다. GS리테일 관계자는 “전국의 오프라인 점포망을 통합해 온라인 사업은 물론 각종 생활편의 서비스와 시너지 효과를 내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플랫폼 비즈니스 유닛장은 GS25 편의점 사업부를 담당하는 조윤성 사장이 맡는다. 슈퍼사업부의 경우 기존에 3개 지역으로 편성됐던 영업조직을 단일화하고 본부 지원 기능을 강화할 계획이다. 개별 점포 차원에서 전개되던 각종 행사와 발주 등의 기능을 본부로 이관하고 체인점을 본부 중심으로 관리하는 체계를 구축해 효율성을 높이겠다는 취지다. 수퍼사업부장은 편의점 사업부 개발부문장과 전략부문장을 거친 정춘호 전무가 맡는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