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기춘 구속 취소…4일 0시 동부구치소서 출소

4일 새벽 구속기간 만료로 서울동부구치소에서 출소한 김기춘 전 청와대 비서실장(왼쪽). [뉴스1]

4일 새벽 구속기간 만료로 서울동부구치소에서 출소한 김기춘 전 청와대 비서실장(왼쪽). [뉴스1]

김기춘(80) 전 청와대 비서실장이 4일 새벽 0시 구속기간 만료로 서울 송파구 서울동부구치소에서 출소했다. 지난해 10월 5일 재수감된 지 425일 만이다.
 
김 전 실장은 이날 0시 5분께 서울동부구치소를 나섰다. 검정 코트를 걸치고 흰 마스크를 쓴 김 전 실장은 구치소 정문 앞으로 마중 나온 민경욱 자유한국당 의원의 도움을 받아 준비된 차량에 올라탄 뒤 곧바로 자리를 떠났다.
 
김기춘 전 대통령 비서실장(왼쪽)이 4일 서울 송파구 동부구치소를 나선 뒤 마중 나온 자유한국당 민경욱 의원의 도움을 받으며 차량에 탑승하고 있다. [연합뉴스]

김기춘 전 대통령 비서실장(왼쪽)이 4일 서울 송파구 동부구치소를 나선 뒤 마중 나온 자유한국당 민경욱 의원의 도움을 받으며 차량에 탑승하고 있다. [연합뉴스]

김 전 실장은 보수단체 지원 혐의인 이른바 '화이트 리스트' 사건으로 지난 4월12일 2심에서 징역 1년 6월을 선고받고 구치소에서 수감 중이었다.
 
김 전 실장 사건을 심리 중인 대법원은 구속기간을 더 이상 연장할 수 없다는 판단하에 구속기간 만료일인 4일자로 구속 취소를 결정했다. 
 
이에 따라 김 전 실장은 불구속 상태로 화이트리스트 사건을 비롯해 문화계 '블랙리스트' 작성 지시 혐의 등에 대한 대법원 재판을 받을 전망이다.  
 
김 전 실장은 지난 2017년 1월21일 문화계 블랙리스트를 작성·관리한 혐의로 국정농단 특검에 구속됐다가 지난해 8월6일 구속 기한 만료로 한 차례 석방됐다. 그러다 61일 만인 같은해 10월5일 화이트리스트 사건 1심에서 징역 1년 6월을 선고받아 법정구속됐다. 
 
  

관련기사

 
이민정 기자 lee.minj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