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뒤집자 술잔을” 성남도시개발공사 한달간 ‘절주캠페인’

성남도시개발공사(사장 윤정수, 이하 공사)는 음주폐해예방의 달을 맞아 12월 한 달간 절주캠페인을 전개한다고 3일 밝혔다.  
 
‘뒤집자 술잔! 의지로 여는 새로운 시작’ 이란 주제로 실시된 이번 절주캠페인은 연말연시에 증가하는 음주로 인한 문제를 사전예방하기 위한 캠페인이다.
 
이번 캠페인은 공사의 근무자 중 간 질환 이상 소견직원이 매년 조금씩 늘어남(2018년 154명→ 2019년 169명)에 따라 이에 따른 음주 관련 질환을 줄이고자 송년모임이 몰려있는 12월 한 달 동안을 슬 권하지 않는 달로 지정, 절주문화를 전파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공사는 12월 확대간부회의에서 임직원을 대상으로 음주에 대한 인식개선과 절주 문화 조성을 위해 △생활 속 음주실천 수칙 동영상 △절주다짐 메시지 게시 △건강증진을 위한 자료 등을 집중적으로 홍보했다.  
 
이와 더불어 공사는 직장 내 대사성 질환(당뇨, 고혈압, 비만 등) 대상자가 지속적으로 증가함에 따라 활동량이 절대적으로 부족한 직원들의 건강을 챙길 수 있는 방안을 고심한 끝에 간단한 스트레칭 및 스트레스 경감에 도움이 되는 운동 자료를 제작해 전 직원에게 배포하기로 했다.
 
특히 공사 직원들의 건강증진 활성화를 위해 휴게시간 및 일과 후 시간 등 자투리 시간을 활용해 체육시설 이용을 권장하는 운동장려 캠페인도 병행 시행할 예정이다.
 
공사 윤정수 사장은 “함께 운동하고 건강해지는 일터문화 조성을 위한 이번 캠페인을 통해 공사 직원들의 건강증진과 스트레스 해소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