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카카오 B2B 광폭 행보…AI 전문 '카카오엔터프라이즈' 오늘 출항

카카오의 기업형 인공지능(AI) 전문 기업 '카카오엔터프라이즈'가 3일 공식 출범했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카카오의 사내 독립기업(CIC) 'AI 랩'이 분사한 별도의 법인이다. 주요 사업 분야는 AI, 챗봇 기술, 검색엔진 등이다.
 
백상엽 카카오엔터프라이즈 대표 [사진 카카오]

백상엽 카카오엔터프라이즈 대표 [사진 카카오]

 
향후 기업형(엔터프라이즈) 정보기술(IT) 시장에서 서비스형 플랫폼(PaaS),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 등을 선보일 계획이다. 올해 5월에 공개한 '톡보드(카카오톡 내 광고창)' 등에 이어 B2B(기업 간 거래) 사업을 강화하는 연이은 행보다.
 
우선 자동차·주택 등 건설산업 위주였던 카카오 인공지능 플랫폼 '카카오i'의 사업영역을 유통·소비재·엔터테인먼트 등으로 확장한다. 현재 헬스케어·금융·유통·물류·제조 등의 주요 기업들과 양해각서(MOU) 체결을 앞두고 있다. 카카오톡 기반의 AI 기술을 전 산업 분야의 디지털 전환(트랜스포메이션)에 활용한다는 계획이다. 
 
기업용 메신저도 선보인다. 사물인터넷(IoT), 스마트 스피커, 로봇 등과도 사업을 연계할 예정이다.
 
백상엽 카카오엔터프라이즈 대표는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카카오의 AI 기술 및 서비스 운영 노하우를 기업 맞춤형 서비스로 진화시켜 국내 대표 기업형 IT 플랫폼 사업자로 성장할 것"이란 포부를 밝혔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 CI. [사진 카카오]

카카오엔터프라이즈 CI. [사진 카카오]

 
김정민 기자 kim.jungmin4@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