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경기도의회 교육위, '이재정 핵심사업' 예산 780억원 삭감

[사진 연합뉴스TV]

[사진 연합뉴스TV]

경기도교육청의 2020년도 본예산안을 심의 중인 경기도의회 교육행정위원회(교육위)가 교육감 핵심사업인 '꿈의 학교'를 비롯해 청사 이전비, 직원들의 통근버스 운영비 등 사업비 780억원 상당을 삭감했다.
 
경기도의회 교육위는 지난달 29일 700억원가량을 삭감한 2020년도 경기도교육비특별회계 세입·세출 예산안을 의결했다고 2일 밝혔다.  
 
주요 삭감 사업은 이재정 교육감의 핵심 사업인 '꿈의 학교(마을과 연계한 방과 후 프로그램)' 예산 148억여원, 본청시설관리(남부청사 이전비) 229억여원, 교직원복지지원 109억여원 등이다.
 
도교육청직속 기관인 경기평생교육학습관의 학교도서관운영지원, 평학학습운영지원, 독서진흥 등 7개 사업 요구액 14억여원도 전액 삭감됐다.
 
이밖에 학교도서관운영지원(7000여만원 삭감, 이하 삭감금액만 표시), 인문독서교육활성화(7000여만원), 방과후돌봄운영(3억여원), 학교도서관운영지원(20억원) 등은 사업 예산 요구액 일부가 감액됐다.
 
교육행정위 및 제1교육위원회의 의결안이 최종 확정되면 올해 1908개가 운영 중인 꿈의 학교는 당장 내년부터 중단된다.
 
도의회 예결위는 5일부터 도교육청 내년도 예산안을 심의한 뒤 13일 최종 의결할 예정이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