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씨름의 희열' 첫 방송 비하인드 컷 공개···양보 없는 샅바싸움

KBS

KBS

'씨름의 희열' 첫 방송 비하인드 컷이 공개됐다.  
 
지난 30일 첫 방송된 KBS2 예능 '태백에서 금강까지-씨름의 희열'(이하 '씨름의 희열') 측은 2일 1회 비하인드 스틸컷을 게재했다.  
 
공개된 비하인드 컷에는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 같은 체급끼리 모여 앉아있는 태백·금강급 선수들의 모습부터 장사에게만 주어지는 황소 트로피를 배경으로 조각 같은 비주얼을 자랑하는 박정우(의성군청)의 모습 등이 셔터에 담겼다.
 
그 중에서도 '씨름의 희열' 1회의 백미로 꼽히고 있는 노범수(울산대학교)와허선행(양평군청)의 치열한 절친 라이벌 대결 장면을 포착한 비하인드 컷도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더 유리한 자세를 취하고자 한 치의 양보 없는 샅바싸움을 벌이는 모습부터 온 힘을 다해 서로를 쓰러뜨리려는 모습, 노범수의 기술에 패배한 후 허탈한 웃음을 짓는 허선행의 모습은 승패를 떠나 씨름이 지닌 매력을 고스란히 보여주고 있다.  
 
또, '씨름돌'의 맞대결로 주목받은 황찬섭(연수구청)과손희찬(정읍시청)의 경기 스틸컷도 인상적이다. 바짝 날 선 근육이 스틸컷에 고스란히 보일 정도로 두 선수 역시 한 치의 물러섬 없는 박진감 넘치는 승부를 펼쳤다. 특히 황찬섭은 대결 도중 손희찬의 샅바를 찢는 엄청난 악력을 보여주며 '샅찢남(샅바를 찢는 남자)'이라는 수식어까지 얻는 등 차세대 씨름 스타로 급부상 중이다.  
 
1회부터 화려한 기술씨름의 정수를 보여준 '씨름의 희열'은 2049 시청자들의 호평을 이끌어냈을 뿐만 아니라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최상위권을 장악하는 등 재미와 화제성 두 마리 토끼를 잡는 데 성공했다. 오는 7일 방송될 2회에서는 금강급 선수들의 불꽃 튀는 라이벌 매치가 공개될 예정이다.
 
KBS2 '씨름의 희열'은 매주 토요일 오후 10시 35분 방송된다.
 
홍신익 기자 hong.shinik@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