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30대 한국인, 태국서 3년간 불법 체류하며 절도 행각…검거

한국인 절도범 체포 사실을 발표하는 태국 이민청 경찰. [태국 이민청 웹사이트 캡처=연합뉴스]

한국인 절도범 체포 사실을 발표하는 태국 이민청 경찰. [태국 이민청 웹사이트 캡처=연합뉴스]

 
30대 한국인이 태국에서 3년 이상 불법 체류하면서 절도 행각을 벌여오다 태국 경찰에 체포됐다.
 
29일 일간 방콕포스트에 따르면 태국 이민청 경찰은 전날 한국인 김모(30)씨를 불법체류 및 절도 혐의로 체포했다고 밝혔다.
 
김씨는 지난 2016년 비자가 만료된 뒤로도 3년 이상 태국에서 불법 체류하면서 호스텔 등 방콕의 숙소 10여 곳에서 남의 돈을 훔친 혐의를 받는다.
 
체포 당시 김씨는 1만 바트(약 40만원) 상당의 미국·중국·인도 지폐 등을 갖고 있었다고 신문은 전했다.
 
주태국 한국대사관에 따르면 김씨는 한 달 여전 체포돼 현지 교도소에 수감된 뒤 재판을 기다리는 상황이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