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양준혁 비방글 유포' 여성, 명예훼손·협박 혐의로 검찰 송치

양준혁 프로야구 해설위원 [일간스포츠]

양준혁 프로야구 해설위원 [일간스포츠]

양준혁(50) 프로야구 해설위원의 사생활을 비방하는 글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린 여성이 검찰에 송치됐다.
 
경기 용인 서부경찰서는 정보통신망법상 허위사실 적시 및 명예훼손, 협박 혐의로 지난 22일 여성 A씨를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27일 밝혔다. 
 
A씨는 지난 9월 19일 SNS에 양 해설위원이 자는 사진과 함께 양 해설위원으로부터 강압적인 성관계를 요구받았다고 주장하는 글을 게시한 뒤 논란이 커지자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했다.
 
양 해설위원은 관련 내용을 즉각 반박했다.
 
양 해설위원은 같은 날 “현재 인터넷상에 저의 잠자는 사진과 글이 게재되면서 굉장한 오해를 불러 일으킬만한 내용으로 포장돼 퍼지고 있다”며 “이번 유포 상황에 대해 변호사를 통해 법적 절차로 해결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양 해설위원은 이튿날 “이번 사태는 양준혁이라는 한 사람의 과거와 현재, 미래에 대한 폭력”이라며 용인 서부경찰서에 A씨에 대한 고소장을 제출했다. 
 
정혜정 기자 jeong.hyejeo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