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예은 "집 산 후 건강보험료 60만원"…'차량처분' 특단의 조치

[사진 KBS 2TV '슬기로운 어른이 생활(슬어생)']

[사진 KBS 2TV '슬기로운 어른이 생활(슬어생)']

걸그룹 원더걸스 출신 예은(30·예명 핫펠트)이 경제생활 프로그램인 KBS 2TV '슬기로운 어른이 생활(슬어생)'에 출연해 자신의 소비 패턴을 공개하고 이에 대한 솔루션을 조언받았다.  
 
예은은 26일 '슬어생'에 출연해 "얼마 전 집을 샀는데 대출도 껴있다. 집에 돈이 많이 묶여 있어 여유 자금이 없다"며 "연금보험과 다른 보험도 했었는데, 생활이 빠듯해져서 해지했다. 허리띠를 졸라매고 살고 있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 "돈을 어떻게 여유롭게 관리할 수 있을지 배우고 싶다"고 토로하며 일상을 공개했다.  
 
[사진 KBS 2TV '슬기로운 어른이 생활(슬어생)']

[사진 KBS 2TV '슬기로운 어른이 생활(슬어생)']

그러나 예은은 "허리띠를 졸라맨다"는 말과 달리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휴대폰으로 반려견의 사료와 간식, 조카의 옷을 구매하며 10만원의 비용을 지출했다. 장성규는 "일어난 지 한 시간밖에 안 됐는데 10만원을 뚝딱 썼다"라고 놀라워했다.
 
이후 예은의 친구인 스피카 김보형이 집에 찾아왔고, 두 사람은 식사를 하며 이야기를 나눴다.  
 
예은은 "한 달 난방비만 40만원이 나가고 전기와 수도·도시가스 요금을 합해 두 달에 30만원을 낸다. 집 대출금의 이자는 한 달에 70만원이 나간다"면서 "숨만 쉬어도 죽어가고 있다"고 밝혔다. 예은의 집은 통유리로 이뤄진 3층 구조인 탓에 에너지 효율이 떨어져 난방비가 많이 나오고 있었다. 이에 크리에이터 댈님은 "보일러를 외출로 설정해두면 에너지 효율을 높일 수 있다"고 조언했다.
 
[사진 KBS 2TV '슬기로운 어른이 생활(슬어생)']

[사진 KBS 2TV '슬기로운 어른이 생활(슬어생)']

예은은 또 "국민건강보험료를 60만원 낸다"며 "집 사기전에 30만원 정도 나왔는데, 이사를 한 후 건강보험료가 계속 올랐다. 우리나라 건강보험 너무 좋은데"라고 말했고, 댈님은 "소득이 줄었을 경우 서류를 준비해서 건강보험공단에 제출하면 감면을 받을 수 있다"라고 설명했다. 
 
[사진 KBS 2TV '슬기로운 어른이 생활(슬어생)']

[사진 KBS 2TV '슬기로운 어른이 생활(슬어생)']

예은은 차량 유지비에서도 많은 돈을 지출하고 있었다. 예은은 월 리스비로 140만원, 연간 보험료 400만원, 연간 세금 100만원, 유류비와 관리비로 연 300만원을 사용했다.  
 
댈님은 "예은은 차량 유지비가 가장 크다. 리스비, 보험료, 세금 등을 합해 연 2500만원에 달한다. 차를 처분한 돈으로 목돈을 만들면 든든할 것"이라고 조언했다.  
 
예은은 "차량을 처분하겠다"고 밝혔고 '슬어생' 측은 예은을 위해 교통카드를 선물했다.
 
한편 2007년 원더걸스 멤버로 데뷔한 예은은 당시 본명인 박예은으로 활동하다가 현재는 핫펠트(HA:TFELT)라는 예명을 사용하며 솔로 가수로 활동하고 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