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손흥민, 9월에 이어 ‘토트넘 10월의 선수’ 선정…91.15% 지지받아

손흥민 ‘토트넘 10월의 선수’ 선정. [토트넘 페이스북 캡처=연합뉴스]

손흥민 ‘토트넘 10월의 선수’ 선정. [토트넘 페이스북 캡처=연합뉴스]

 
손흥민(27)이 9월에 이어 10월에도 토트넘에서 가장 뛰어난 활약을 펼친 선수로 선정됐다.
 
23일(한국시간) 토트넘은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10월의 선수’로 손흥민이 뽑혔다고 발표했다.
 
10월에 열린 5경기에 출전한 손흥민은 3골을 몰아치면서 ‘10월의 선수’ 투표에서 91.15%의 지지를 얻었다.
 
이어 해리 케인(5.63%·5경기 4골)과 에릭 라멜라(3.22%·4경기 1골 2도움) 순이었다.
 
지난 9월에도 5경기 동안 2골 3도움을 기록하면서 ‘9월의 선수’로 뽑혔던 손흥민은 2개월 연속 수상의 기쁨을 맛봤다.
 
손흥민의 10월 기록. [토트넘 홈페이지 캡처=연합뉴스]

손흥민의 10월 기록. [토트넘 홈페이지 캡처=연합뉴스]

 
손흥민은 10월에 프리미어리그 무대에서는 득점에 성공하지 못했지만 2019-2020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무대에서 3골을 몰아쳤다.
 
또한 손흥민은 10월 2일 바이에른 뮌헨(독일)과 조별리그 B조 2차전에서 1골을 넣은 데 이어 10월 23일에는 츠르베나 즈베즈다(세르비아)와 3차전에서 2골을 터트렸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