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다시 가을로 돌아갔나…따뜻하고 미세먼지 없는 주말

18일 전북 전주시 덕진공원에 산책을 나온 시민들이 낙엽을 따라 거닐며 멀어져가는 가을의 정취를 만끽하고 있다. [뉴스1]

18일 전북 전주시 덕진공원에 산책을 나온 시민들이 낙엽을 따라 거닐며 멀어져가는 가을의 정취를 만끽하고 있다. [뉴스1]

주말 동안에 다시 가을로 돌아간 것처럼 포근한 날씨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따뜻한 남풍이 불면서 미세먼지 농도도 ‘좋음’에서 ‘보통’ 수준을 기록하는 등 쾌청한 하늘을 볼 수 있겠다.
 
다만, 중부 지방은 일요일 오후부터 밤사이, 전라도는 밤 한때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토요일 - 가을 정취를 느끼기엔 최적의 날씨

주말 미세먼지·날씨 예보. 그래픽=심정보 shim.jeongbo@joongang.co.kr

주말 미세먼지·날씨 예보. 그래픽=심정보 shim.jeongbo@joongang.co.kr

토요일인 23일은 전국이 맑다가 오후부터 가끔 구름이 많겠다.

 
특히, 남서쪽에서 따뜻한 공기가 유입되면서 기온이 올라 평년보다 3~7도가량 높은 기온분포를 보이면서 낮 동안에는 포근하겠다. 
 

관련기사

전국의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1도에서 영상 12도를 기록하겠고, 낮 최고기온은 14~22도로 평년(9~15도)보다 따뜻할 전망이다. 
 
서울은 한낮에 17도까지 기온이 오르겠고, 강원도 강릉은 20도를 기록하는 등 전국이 가을 날씨를 보이겠다.
 
19일 오전 경남 남해군 삼동면 내산마을 인근 도로가에 늘어선 단풍나무에 울긋불긋한 단풍이 물들어 깊어가는 가을의 정취를 더하고 있다. [뉴시스]

19일 오전 경남 남해군 삼동면 내산마을 인근 도로가에 늘어선 단풍나무에 울긋불긋한 단풍이 물들어 깊어가는 가을의 정취를 더하고 있다. [뉴시스]

윤기한 기상청 통보관은 “고기압이 동해상으로 물러가면서 남쪽에서 따뜻한 바람이 불어오겠다”며 “초겨울로 들어가는 입구에서 다시 한 달 전 날씨로 돌아간 것처럼 선선한 가을 날씨가 주말 내내 이어져 나들이 가기에 좋겠다”고 말했다.
 
대기 확산도 원활하게 이뤄지면서 하늘도 대체로 청정할 것으로 예상된다.
 
서울의 미세먼지 농도가 ‘보통’ 수준을 기록하는 등 전국의 미세먼지 농도가 ‘좋음’에서 ‘보통’에 머물 것으로 보인다.
 

일요일 - 야외활동 괜찮지만, 우산은 챙기세요

주말 미세먼지·날씨 예보. 그래픽=심정보 shim.jeongbo@joongang.co.kr

주말 미세먼지·날씨 예보. 그래픽=심정보 shim.jeongbo@joongang.co.kr

일요일인 24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리겠다.

 
중부지방은 오후 3시부터 자정 사이, 전라도는 밤 한때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제주에도 새벽부터 오전까지 비가 오는 곳이 있겠고, 경남에는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겠다.

관련기사

 
전국의 아침 기온은 3~14도, 낮 최고기온은 15~21도로 여전히 평년보다 높은 선선한 날씨를 보이겠다.
18일 전북 전주시 전북대학교 교정이 떨어져 내린 은행나무 잎으로 가을의 운치를 느끼게 하고 있다. [뉴시스]

18일 전북 전주시 전북대학교 교정이 떨어져 내린 은행나무 잎으로 가을의 운치를 느끼게 하고 있다. [뉴시스]

 
다만, 늦은 오후부터 서해안에는 바람이 초속 10~16m로 매우 강하게 불겠고, 밤에는 그 밖의 지역에서도 강풍이 불 것으로 보여 시설물 관리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윤 통보관은 “서울의 경우 오후 6시 전후로 비가 내리겠지만, 양이 많지 않아 야외활동에는 큰 지장이 없겠다”며“저녁까지 외출하려면 우산은 챙기는 게 좋다”고 당부했다. 

 
미세먼지는 전날과 마찬가지로 전국이 ‘좋음’에서 ‘보통’ 수준에 머물 것으로 보인다.
 
천권필 기자 feeling@joongang.co.kr 

먼지알지 서비스 바로가기 ▶ https://mgrg.joins.com/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다른 기자들의 연재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