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전남편 미키정 재혼에…하리수 “행복하세요” 글남겨

방송인 하리수. [중앙포토]

방송인 하리수. [중앙포토]

방송인 하리수가 전 남편 미키정의 결혼을 축하했다.

 
하리수는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미키정의 결혼식 사진과 함께 “21일 전 남편이자 친구인 미키정(정영진)씨의 결혼식이 있었다”는 글을 올렸다.
 
그는 “전 일정이 있어서 참석하지 못했지만 두 분 행복하게 잘 살기를 바란다”며 “행복하세요”라고 덧붙였다.
 
앞서 하리수는 지난 2007년 5월 미키정과 부부의 연을 맺었으나 2017년 합의 이혼했다. 그는 한 방송에서 이혼 배경에 “미키정이 사업으로 바빠지면서 관계가 소원해졌다”고 밝혔었다.
 
하리수는 이혼 후에도 “SNS에 서로를 팔로우할 만큼 친한 사이이고 서로 응원해주는 좋은 사이”라며 미키정과의 친분을 이어왔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