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CJ ENM-스튜디오드래곤, 넷플릭스와 손잡는다

넷플릭스 로고. [로이터=연합뉴스]

넷플릭스 로고. [로이터=연합뉴스]

온라인 스트리밍 플랫폼 넷플릭스가 CJ ENM 및 자회사 스튜디오드래곤과 손 잡고 향후 수 년간 콘텐트 제작 및 글로벌 유통을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21일 넷플릭스 보도자료에 따르면, 이를 통해 스튜디오드래곤은 2020년부터 3년간 전 세계 넷플릭스 회원에 제공되는 넷플릭스 한국 오리지널 시리즈를 제작한다. 넷플릭스는 스튜디오드래곤이 제작하고 CJ ENM이 유통권을 보유한 한국 콘텐트 일부를 전 세계에 선보일 권리를 갖게 됐다. 
 
넷플릭스는 그동안 ‘비밀의 숲’ ‘미스터 션샤인’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로맨스는 별책부록’ ‘아스달 연대기’ 등 스튜디오드래곤의 드라마를 전 세계에 소개해왔다.스튜디오드래곤 최진희 대표는 “오늘 발표는 한국의 스토리와 콘텐트 제작이 전 세계에서 더 큰 사랑을 받을 것이라는 점과, CJENM-스튜디오드래곤의 콘텐트 역량을 확인한 것이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테드 사란도스 넷플릭스 최고콘텐츠책임자(Chief Content Officer)는 “이번 파트너십은 한국 콘텐트에 대한 넷플릭스의 깊은 신뢰와 뚜렷한 의지를 담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 파트너십의 일환으로, CJ ENM은 스튜디오드래곤 주식 중 최대 4.99%를 넷플릭스에 매도할 권리를 갖는다.

 
나원정 기자 na.wonjeo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