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우빈, 투병 2년 6개월만 복귀…“청룡 시상자 참석”

배우 김우빈. [중앙포토]

배우 김우빈. [중앙포토]

비인두암 투병으로 활동을 중단했던 배우 김우빈이 복귀한다.
 
소속사 싸이더스HQ는 21일 “김우빈이 이날 인천 영종도 파라다이스시티에서 열리는 제40회 청룡영화상 시상자로 무대에 선다”고 밝혔다.
 
김우빈은 지난 2017년 5월 비인두암 발병으로 2년 넘게 활동을 중단한 채 치료에 전념해왔다.  
 
현재 김우빈의 건강은 많이 호전된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지난 5월 조인성과 함께 봉축 법요식 행사에 참석해 화제가 됐다.
 
김우빈은 이번 시상식 참석을 계기로 본격적인 활동에 나설 것으로 보인다. 복귀작으로는 최동훈 감독이 연출하는 SF 장르 영화를 비롯해 여러 시나리오를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