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세종대, 해군과 ‘해양무기체계·군사과학기술 역량 강화’ 연구협력 MOU

세종대 배덕효 총장(앞줄 왼쪽에서 여섯 번째)과 심승섭 해군참모총장(앞줄 왼쪽에서 다섯 번째)이 세종대 및 해군 관계자들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세종대 배덕효 총장(앞줄 왼쪽에서 여섯 번째)과 심승섭 해군참모총장(앞줄 왼쪽에서 다섯 번째)이 세종대 및 해군 관계자들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세종대학교와 해군은 11월 20일 세종대 집현관 10층 소회의실에서 세종대 배덕효 총장과 심승섭 해군참모총장이 참석한 가운데 공동 연구와 학술자료 교류를 위한 공동협력 협약식을 진행했다.
 
이번 협약은 세종대와 해군이 해양무기체계 및 군사과학기술 역량 강화를 통해 국가발전을 선도할 수 있도록 적극 협력과 상호발전을 목표로 한다.
 
두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스마트 해군 관련 수중음향 등 해군 수중무기체계 분야에 대한 산학 네트워크 구축 △공동 연구개발 과제 도출 및 수행 △기술자문 및 정보공유, 인적교류 및 교육지원을 추진한다.
 
지난 2012년 신설된 세종대의 국방시스템공학과는 해군 장학금을 지원받아 점차 첨단화되어가는 국방 무기체계의 개발 및 운용을 위한 공학적 전문 지식과 덕성을 겸비한 해군 기술장교 양성을 위한 교육과정을 제공한다.
 
세종대 배덕효 총장은 “우리나라의 해군은 다른 나라의 해군과 비교해도 손색이 없을 정도로 강력하다. 세종대와 해군은 이번 협약을 통해 더욱 발전하고 앞으로 나아갈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심승섭 해군참모총장은 “이번 협약식을 통해 더욱 긴밀한 협력관계가 유지되길 바란다. 협약식 체결을 위해 노력해주신 세종대와 해군 관계자분들 모두에게 감사드린다. 협약식 이후에 더욱 긴밀한 소통을 통한 발전을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