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건모, 예비 신부 장지연과 최근 혼인신고했다

가수 김건모(왼쪽)와 그의 예비신부 피아니스트 겸 작·편곡가. [일간스포츠]

가수 김건모(왼쪽)와 그의 예비신부 피아니스트 겸 작·편곡가. [일간스포츠]

 
최근 결혼을 발표한 가수 김건모(51)와 피아니스트 겸 작·편곡가 장지연(38)이 혼인신고를 먼저 하며 법적으로 부부가 됐다.
 
21일 김건모 측은 “김건모와 장지연 예비부부가 최근 혼인신고를 했다”고 밝혔다.
 
김건모 측은 “내년 1월로 예정된 결혼식을 5월로 미뤘으나 이미 결혼이 예정된 만큼 미리 혼인신고를 했다”고 설명했다.
 
당초 김건모와 장지연은 가까운 친지들만 초대하는 ‘스몰 웨딩’을 계획했다.
 
그러나 결혼을 축하하고 싶다는 주변 요청이 쏟아졌고, 두 사람은 많은 사람이 자리할 수 있도록 큰 장소를 마련하기 위해 결혼식을 5월로 미루기로 결정한 바 있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