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치유할 시간이 더..." 골프 세계 1위 켑카, 프레지던츠컵 끝내 불참

브룩스 켑카. [AFP =연합뉴스]

브룩스 켑카. [AFP =연합뉴스]

 
 남자 골프 세계 1위 브룩스 켑카(미국)가 끝내 미국-인터내셔널 팀 대항전 프레지던츠컵에 나가지 않는다. 무릎 부상 탓이다.

우즈 단장, 리키 파울러 대체 선수로 지명
다음달 12~15일 호주서 세계연합과 대결

 
골프채널, 골프위크 등 다수 매체들은 21일 켑카가 무릎 부상 치료에 더 시간이 필요해 다음달 호주 멜버른에서 열릴 프레지던츠컵에 불참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켑카는 성명을 통해 "계속 해서 의료적인 치료와 재활에도 불구하고, 지금 시점에선 골프를 하기 어렵다는 말을 타이거 우즈 미국 팀 단장에게 전했다"고 밝혔다.
 
켑카는 지난달 제주에서 열린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CJ컵에서 왼 무릎을 다쳤고, 이후 재활에 매진해왔다. 켑카는 "한국에서 부상한 이후 우즈와 꾸준히 접촉하면서 프레지던츠컵에 맞춰 100% 최선을 다하고 있었다. 하지만 난 치유할 시간이 더 필요하다"고 말했다.
 
우즈 단장은 켑카를 대신해 리키 파울러를 새로운 선수로 지명했다. 파울러는 지난 2015년과 2017년에 이어 3회 연속 이 대회에 출전하게 됐다. 앞선 두 대회에선 4승1무3패를 기록했다. 2019 프레지던츠컵은 다음달 12~15일 호주 멜버른의 로얄 멜버른 골프클럽에서 열린다.
 
김지한 기자 kim.jiha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