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건 당일 말다툼…” 베트남인 아내 살해·유기한 50대男 구속

베트남인 아내를 살해하고 시신을 유기한 50대 남성이 구속됐다. [뉴스1]

베트남인 아내를 살해하고 시신을 유기한 50대 남성이 구속됐다. [뉴스1]

 
말다툼 끝에 베트남인 아내를 살해하고 시신까지 유기한 50대 남성이 구속됐다.
 
19일 의정부지법은 살인 및 사체유기 혐의로 검거된 A씨(57)에 대해 “도주 우려가 있다”며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A씨는 지난 16일 오전 경기도 양주에 있는 자택에서 베트남인 아내 B씨(30)를 흉기로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 B씨의 시신을 전북의 모처로 옮겨 암매장한 혐의도 있다.
 
A씨는 B씨와 연락이 닿지 않는다는 지인의 신고로 17일 경기도 동두천 모처에서 경찰에 체포됐다.
 
검거된 A씨는 “아내의 행적을 모른다”고 발뺌하다가 경찰의 추궁이 이어지자 범행 사실과 시신 유기 장소 등을 털어놨다.
 
2년 전 베트남에서 결혼한 이들은 약 3개월 전 한국에 들어와 생활했다. 평소 언어 소통과 경제 문제로 갈등이 심했고 사건 당일도 이 문제로 말다툼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구체적인 사건 경위에 대해서는 밝히기 힘들다”며 “시신 유기 장소 등에 대해 추가 조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