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건국대, 모든 휴학생 계절학기 수강 가능하게 제도 개편

건국대학교는 학생들의 수업권 확대를 위해 올해 2019학년도 겨울방학 계절학기부터 전체 휴학생들이 계절학기를 수강할 수 있도록 관련 제도를 개편했다. 그동안에는 군 휴학생만 계절학기 수강이 가능했었다.
 
건국대는 휴학생들의 복학 전 조기 적응을 돕고 학생들이 보다 원활하게 학업게획을 설정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이번 동계 방학부터 군 휴학생을 포함해 수업연한을 초과하지 않는 휴학생들은 전체 휴학기간 중 1회에 한해 최대 3학점을 계절학기를 통해 취득할 수 있게 했다. 다만 계절학기를 통해 학점을 취득해 졸업요건을 충족할지라도 정규학기에 복학하여 1학기 이상을 등록해야 졸업이 가능하다.
 
원종필 건국대 교무처장은 “최근 휴학생들의 복학 전 조기 적응과 다전공과 취업준비를 위한 대외활동 등 다양한 이유로 계절학기의 수요가 높아지고 있다”며 “휴학생 계절학기 확대를 통해 학생들이 자신에게 적합한 학업계획을 세워나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