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명지대학교 유병진 총장, FISU(국제대학스포츠연맹) 집행위원 최다득표 재선

대한대학스포츠위원회(KUSB) 위원장을 맡고 있는 명지대학교 유병진 총장이 국제대학스포츠연맹(FISU) 집행위원에 재선출돼 연임에 성공했다.
 
유 위원장은 16일(현지시각) 이탈리아 토리노에서 개최된 FISU 총회 중 임원 선거에서 회원국 유효 투표 124표 중 102표를 획득해 입후보자 39명 중 가장 많은 표를 받았다. 이에 따라 2015년부터 FISU 집행위원으로 활동 중인 유 위원장은 2023년까지 국제대학스포츠 발전을 위해 다시 한 번 활동하게 된다.
 
한국은 김종량 KUSB 명예위원장(한양학원 이사장)이 1999년부터 2015년까지 16년간 FISU 집행위원으로 활동한 데 이어, 유병진 KUSB 위원장이 2015년부터 FISU 집행위원으로 활동 중이다. 유 위원장이 이번 FISU 집행위원에 재선출됨에 따라, 한국은 국제대학스포츠 발전을 주도하는 중심 국가로서 역할을 계속 수행하게 됐다.
 
한편, 올렉 마티신 현 회장은 회장 선거에 단독출마해 2015년에 이어 연임하게 됐다. 이 밖에 수석부회장(1명), 부회장(4명), 회계감사(1명), 수석집행위원(1명), 유병진 KUSB위원장을 포함한 집행위원 15명 등 총 23명이 선출됐다.
 
현재 명지대학교 제11대 총장인 유 총장은 제28회 광주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 대한민국 선수단 단장을 맡아 유니버시아드 역사상  첫 종합우승 이끌었으며, 국제대학스포츠연맹(FISU)국제조정위원회(CIC)위원 , 2015광주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 대한민국선수단장, 2018평창동계올림픽대회 조직위원회 위원
, 한국사립대학총장협의회 회장, 한국대학교육협의회 부회장 등을 역임했다. 현재, 국제대학스포츠연맹(FISU)집행위원, 대한체육회 부회장, 한국대학스포츠협의회(KUSF) 부회장, 한국사립대학총장협의회 고문 등을 맡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