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25살 연하 베트남 부인 살해·암매장…석달만에 끝난 한국생활

경기 양주경찰서. [연합뉴스TV]

경기 양주경찰서. [연합뉴스TV]

베트남 국적 아내를 살해하고 시신을 암매장한 혐의로 5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경기 양주경찰서는 베트남인 아내 살해 혐의 등을 받는 A(55)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18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6일 오전 양주시에 있는 자신의 집에서 흉기로 아내 B(30)씨를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범행 직후 A씨는 B씨의 시신을 고향인 전북 완주로 옮긴 후 임야에 암매장한 혐의도 받고 있다.
 
2017년 베트남에서 결혼한 이들 부부는 약 3개월 전 한국으로 와 생활한 것으로 파악됐다.
 
17일 오후 긴급체포된 A씨는 경찰 조사에서 "부부 사이 여러 문제로 말다툼을 하다 홧김에 아내를 살해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A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했으며 B씨 시신 부검을 의뢰하는 등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