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하선 동생 급성심근경색으로 사망

박하선. [일간스포츠]

박하선. [일간스포츠]

배우 박하선(32)의 남동생이 사망했다. 
 
박하선 소속사 키이스트는 14일 다수 매체를 통해 "박하선 동생 A씨가 지난 12일 급성심근경색으로 세상을 떠났다"고 밝혔다.   
 
키이스트에 따르면 A씨의 발인식은 이날 엄수됐다. 발인식에는 박하선의 남편 배우 류수영 등을 비롯한 그의 가족과 동료·지인들이 참석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하선은 2012년 한 여성잡지와 인터뷰에서 동생 A씨가 발달 장애를 앓고 있다고 밝혔다. 2017년 한 방송에서는 "동생이 조금 아픈 친구"라며 "동생이 어렸을 때 집을 많이 나갔는데 (경찰이) 하루 이틀 사이에 동생을 찾아줘 동생이 멀리 안 가고 찾을 수 있었다"고 말하기도 했다.
 
채혜선 기자 chae.hyes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